상단여백
HOME 뉴스·정책 종합
SK '사회성과인센티브', 지방자치단체로 확대-전라남도와 MOU전라남도와 사회성과인센티브 공동추진 등 사회적기업 활성화를 위한 MOU 체결

[테크홀릭] SK그룹과 전라남도가 사회성과인센티브 프로그램을 공동으로 추진하는 등 사회적기업 육성 및 생태계 활성화를 위해 적극 협력해 나가기로 했다.

SK는 22일 서울 종로구 SK서린빌딩에서 조경목 SK 수펙스추구협의회 SV위원장과 김영록 전남도지사, 구영모 행복나래 대표, 나석권 사회적가치연구원(CSES) 원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전라남도와 사회적경제 활성화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SK와 전라남도는 최태원 SK그룹 회장이 주도한 사회성과인센티브(SPC·Social Progress Credit) 프로그램을 공동으로 추진하고, 사회적기업 제품 판로 확대 등에도 함께 노력을 기울여 나가기로 했다. SK가 사회적가치 측정과 성과비례 보상, 기업제품 판로 확대 등과 관련해 광역자치단체와 포괄적 협력에 나선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사회성과인센티브는 사회적기업들이 창출하는 ‘사회성과’에 비례해 ‘현금 인센티브’를 제공하는 프로그램이다. 최 회장 제안에 따라 SK그룹이 지난 2015년부터 운영해 오고 있다. 지난해말까지 총 400여 사회적기업들이 참여해 3275억원의 사회성과를 창출했고, SK그룹은 이에 비례해 527억원의 인센티브를 지원한 바 있다.

SK와 전남도는 올해부터 전남도 내 우수 사회적기업을 선정해 사회성과인센티브 프로그램에 참여토록 하고, 사회적가치 창출 성과에 비례해 양 주체가 협의한 장려금을 지원할 계획이다.

또 SK그룹이 만든 사회적기업 행복나래와 SK스토어, SK 11번가 등은 전남도 사회적기업의 제품 판로 확대 등을 위한 전략적 제휴를 맺고, △TV홈쇼핑 방송 판매 △쇼핑몰 사회적기업 전문관 입점 △SK 관계사 대상 판촉 등 지원활동을 펴기로 했다.

김영록 전남지사는 “SK와의 파트너십을 통해 전남도 내의 우수한 사회적기업 육성은 물론 사회적가치 창출에 있어서도 괄목할 만한 성과를 낼 것으로 전망한다”고 말했다.

조경목 위원장은 “사회적가치 측정과 이에 비례한 현금 인센티브 지원은 더 많은 사회적가치 창출로 이어지게 된다”며 “이런 선순환 구조로 사회적기업 생태계가 더욱 활성화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SK #사회성과인센티브 #전라남도 #사회적기업 #지원

22일 서울 종로구 SK서린빌딩에서 열린 SK-전라남도 간 사회적경제 활성화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식에서 김영록 전남지사(왼쪽)와 조경목 SK 수펙스추구협의회 SV위원장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사진=SK)

전수일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수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