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은행·그룹
우리금융, 지구를 위한 1시간 소등 ‘어스아워’ 캠페인 동참우리금융그룹 본사 및 그룹 주요 사업장 2년 연속 소등 행사 참여

[테크홀릭] 우리금융그룹(회장 임종룡)은 지난 25일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 실천의 일환으로 지속가능한 미래를 위한 지구촌 소등행사 ‘2023 어스아워(Earth Hour)’에 동참했다고 27일 밝혔다.

어스아워는 세계자연기금(WWF)이 주관하는 글로벌 친환경 캠페인으로 지구를 뜻하는 어스(Earth)와 시간을 의미하는 아워(Hour)를 합한 용어다. 매년 3월 마지막 주 토요일 밤 8시 30분부터 9시 30분까지 1시간 동안 소등함으로써 지구 온난화, 환경오염 등 환경문제에 대한 인식을 높이는 세계적인 환경 캠페인이다.

2007년 호주에서 시작된 어스아워는 전 세계 190여 개국 시민들이 동참하고, 뉴욕 타임스퀘어, 프랑스 에펠탑 등 1만 8,000여개 세계 주요 랜드마크가 참여하고 있다. 우리나라는 국회의사당, 한강교량, 남산서울타워, 숭례문 등 주요 랜드마크들이 동참하는 것으로 유명하다. 

우리금융그룹은 2022년에 이어 우리금융그룹 본사 건물을 비롯해 ▲우리금융디지털타워 ▲우리금융상암타워 ▲우리금융강남타워 등 그룹 주요 사업장이 동참해 건물 내의 모든 조명을 한 시간 동안 소등했으며, 사내 홍보를 통해 전 임직원들이 가정 내에서도 자율적으로 실천하도록 안내했다. 

우리금융그룹 관계자는 “자연파괴를 막고 사람과 자연이 조화롭게 살아가는 미래를 만드는데 작은 보탬이 되고자 이번 어스아워 캠페인에 동참하게 됐다”며, “이번 캠페인 참여를 통해 ESG문화를 확산하고, 기후위기 대응과 자연회복에 앞장서는 기업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우리금융그룹은 지난해 ▲WWF와 협력해 ‘Act for Nature with Woori’ 자원순환 캠페인(플라스틱 감축 및 재활용) 실시, ▲아름다운 우리 숲길 ‘동서트레일 조성사업’ 참여, ▲기후위기 극복 위한 ‘우리동네 1.5℃ 낮추기 공모전’ 실시 등 기후위기 대응을 위한 다양한 활동들을 전개하고 있다.

#우리금융 #어스아워 #소등 #ESG #기후위기

우리금융그룹 '2023 어스아워 캠페인' 소등 전·후 모습(사진=우리금융)

이창환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창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