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은행·그룹
신한은행, 청년형 소득공제 장기펀드 출시납입액의 40% 최대 240만원까지 소득공제 가능

[테크홀릭] 신한은행(은행장 정상혁)은 만 19~34세의 국내 거주자로 직전년도 총 급여액 5,000만원 이하 또는 종합소득금액 3,800만원 이하인 청년을 대상으로 청년 세대의 건전한 자산형성을 위한 금융지원 정책형 투자상품 ‘청년형 장기집합투자증권저축’(이하 청년형 소득공제 장기펀드)출시하고 출시 기념 이벤트도 진행한다고 27일 밝혔다.

올해 말까지 가입할 수 있는 이 펀드는 전 금융기관 합산 연간 최대 600만원까지 납입 가능하고 총 납입액의 40%에 대해 소득공제 혜택이 있다. 펀드 계약 기간은 5년이고 3년 이내 해지시에는 소득공제분에 대한 추징세가 발생하므로 주의해야 한다.

신한은행 청년형 소득공제 장기펀드 상품은 고객들이 성향에 맞춰 선택할 수 있도록 미디어, 게임, 웹툰 등 미래가치가 높은 한국의 문화 컨텐츠 관련 산업에 투자하는 ‘신한 K-컬처 청년형 펀드’, 지수 구성을 복제해 시장지수 성과를 추종하는 ‘신한 스마트인덱스 청년형 펀드’ 등 6종의 상품으로 출시했다.

상품신규는 신한은행 영업점과 쏠(SOL)에서 가능하고 국세청 홈텍스에서 ‘소득확인증명서(청년형 장기집합투자증권저축 가입 및 과세특례 신청용)’을 발급 받아 증빙자료로 제출하면 된다.

신한은행은 청년형 소득공제 장기펀드 출시를 기념해 ‘3GO 이벤트’도 진행한다.

5월 31일까지 진행되는 ‘3GO 이벤트’는 청년형 소득공제 장기펀드를 10만원 이상 가입하고 10만원 이상 자동이체를 12개월 이상 등록한 고객 중 추첨을 통해 경품을 제공한다.

또한 금액에 관계 없이 펀드 신규 고객 선착순 2,000명에게 네이버 웹툰 쿠키 50개를 지급한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소득공제 혜택 외에도 MZ 세대의 주요 관심 분야에 투자하는 펀드 등 6종의 다양한 펀드를 출시해 고객 선택의 폭을 넓혔다”며 “펀드 가입으로 소득공제 받아 절세도 하고 자산도 증식하는 기회가 되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신한은행 #청년형 소득공제 장기펀드 #금융지원 정책형 투자상품

이창환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창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