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정책 종합
구광모 LG 회장, "경기 둔화에도 기술 인재 미래 투자 지속"

[테크홀릭] 구광모 LG그룹 회장은 29일 서울 여의도 LG트윈타워에서 열린 ㈜LG 정기 주주총회 인사말을 통해 어려움 속에서도 미래 고객 가치에 중점을 두고 기술과 인재에 대한 투자를 계속할 것이라는 뜻을 밝혔다.

이날 직접 참석하지 않았지만 권봉석 ㈜LG 대표이사 부회장이 대독한 인사말에서 "인공지능(AI), 바이오, 클린 테크(Clean Tech) 등 새로운 성장 축을 중심으로 사업 포트폴리오를 강화해 10년, 15년 뒤를 대비한 미래 기반 확보에 더욱 힘쓸 것"이라며 "글로벌 경기 둔화 속에서도 고객기반, 미래 기술, 인재와 같이 사업의 핵심 경쟁력 확보를 위한 투자를 변함없이 지속하겠다"고 말했다.

또 구 회장은 "지속 가능한 성장 토대를 더욱 단단히 만들기 위해 어떤 상황에서도 철저히 '미래 고객 가치'에 지향점을 두고 경영환경 변화에 대한 선제적이고 통합적인 대응 체계를 갖춰 나가겠다"면서 "품질, 안전환경 등에 대한 관리와 대응체계를 고도화해 사업의 기본 역량을 지속적으로 강화하고, 산업의 성장과 함께 점점 복잡해지고 다양화되는 위기 요인에도 선제적으로 대비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구회장은 "지난해 수립한 LG만의 ESG 경영방침과 그룹의 2050 탄소중립 로드맵을 차질없이 실행해 갈것"이라며 "이를 통해 미래 세대와 공존하며 사회의 지속 가능한 성장을 위한 기업의 책임을 다하고 모든 이해관계자에게 인정받는 LG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도 다시 한번 강조했다. 

한편 ㈜LG는 이날 주총에 ▲제61기 재무제표 승인 ▲조성욱·박종수 사외이사 선임 ▲감사위원회 위원 선임 ▲이사 보수 한도 승인(180억원) 등을 안건에 올려 모두 원안 가결했다. 또 1주당 보통주 3000원, 우선주 3050원의 배당을 확정했다.

#LG #구광모 #주주총회

구광모 LG그룹 회장(사진=LG)

유상훈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상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