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T·게임 게임
컴투스 ‘서머너즈 워’ 글로벌 투어 시작-컬래버레이션 상승세 이어간다세계 팬과 소통 강화로 ‘어쌔신 크리드’ 컬래버로 시작된 글로벌 상승세 힘 보탤 계획

[테크홀릭] 컴투스(대표 송재준, 이주환)는 글로벌 히트작 ‘서머너즈 워: 천공의 아레나(이하 서머너즈 워)’의 세계 각 지역의 주요 도시에서 유저와 직접 만나 소통하고, 게임으로 즐거움을 나누는 오프라인 행사 2023 글로벌 투어를 본격적으로 전개하고 컬래버레이션 상승세를 이어간다고 29일 밝혔다. 

‘서머너즈 워’ 글로벌 투어는 지난 수년간 세계 각지에서 열리며 덱 공유와 전략 토론, 월드 아레나 팀 대전 등을 통해 많은 유저가 교류하고 있으며, ‘서머너즈 워’ 글로벌 e스포츠 선수와 유명 인플루언서도 참석해 매회 티켓 오픈과 동시에 매진되는 등 인기리에 개최되고 있다. 

‘서머너즈 워’ 벤쿠버 투어 현장(사진=컴투스)

올해 글로벌 투어는 ‘서머너즈 워’ 팬덤이 넓게 포진한 웨스턴 시장부터 진행된다. 북미에서는 지난 4일 개최된 캐나다 밴쿠버 투어를 시작으로, 미국 로스앤젤레스, 댈러스, 시카고 등 주요 도시를 순회할 예정이다. 유럽에서는 독일 베를린 및 쾰른, 영국 런던, 프랑스 파리 및 마르세유 등에서 유저를 만난다. 

론칭 이후 처음으로 대한민국 투어도 진행된다. 오는 4월 1일 광주 투어가 시작되며, 이후 6월, 9월, 12월 다른 주요 도시에서의 추가 투어 일정도 예정돼 국내 유저들의 기대를 높이고 있다. 

특히 올해는 유비소프트의 대표작인 ‘어쌔신 크리드’와 컬래버레이션이 한창인 3월부터 ‘서머너즈 워’ 글로벌 투어를 시작, 대형 IP(지식재산권)와의 협업 효과를 극대화하고 세계 팬과의 소통을 더욱 강화해 나간다. 

‘서머너즈 워’는 최근 ‘어쌔신 크리드’와 협업해 다양한 콘텐츠를 새롭게 선보이고, 전 세계 앱 마켓을 역주행 하며 놀라운 반등을 보여주고 있다. 업데이트 직후 독일과 홍콩 게임 매출 1위와 미국, 캐나다 게임 매출 10위를 기록했으며, 프랑스, 오스트리아, 벨기에, 네덜란드 등 여러 주요 유럽 국가에서 매출 TOP10을 석권하는 등 큰 인기를 얻고 있다. 

컴투스는 세계 각지에서 이어질 이번 글로벌 투어를 통해 ‘서머너즈 워’의 흥행 상승세를 이어가고, ‘어쌔신 크리드’ 협업 콘텐츠의 재미 등도 더욱 알린다는 계획이다. 

한편 컴투스는 올해 대형 작품과의 협업을 필두로 전 세계 유저가 즐길 수 있는 다양한 신규 콘텐츠 업데이트와 오프라인 행사를 펼치고 있다. 

한지훈 컴투스 게임사업부문장은 “이번 글로벌 투어를 비롯해 한·일 슈퍼매치, 세계 e스포츠 대회 등을 통해 유저와 스킨십을 강화하며 ‘서머너즈 워’ 브랜드 파워를 더욱 탄탄히 만들어 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컴투스 #서머너즈워 #글로벌투어 #어쌔신 크리드

김태순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