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정책 종합
KT, 대표이사 직무대행 박종욱 사장 중심 비상경영체계 가동제41기 정기 주주총회 개최-재무제표 승인 등 총 4개 안건 원안대로 승인

[테크홀릭] KT가 대표이사 직무대행 박종욱 사장 중심으로 비상경영체계를 가동했다.

KT는 31일 서울 서초구 태봉로 KT연구개발센터에서 제41기 정기 주주총회를 개최하고 제41기 재무제표 승인, 정관 일부 변경, 이사 보수한도 승인, 임원퇴직금지급규정 개정 등 총 4개 안건을 원안대로 승인했다고 밝혔다. 

KT는 대표이사 유고라는 상황에서도 경영상의 공백을 최소화하기 위해 대표이사 직무대행인 박 사장을 중심으로 비상경영체계를 가동했다. 

박 KT 대표이사 직무대행 사장은 “비상경영위원회를 중심으로 회사 경영에 차질이 없도록 하겠다”며, “이와 동시에 다양한 이해관계자들의 의견을 충분히 반영한 지배구조 개선을 통해 신속한 경영정상화를 이룰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날 박 사장은 인사말을 통해 DIGICO 역량 강화와 사업 성장기반 구축을 위해 각 분야 1등 사업자와의 전략적 제휴의 필요성과 KT가 보유한 자기주식에 대해서는 임직원 보상 등의 목적으로 활용한다는 방침을 설명하고, 구체적인 처분 및 소각은 이사회 결의를 통해 시장과 투명하게 소통하겠다고 강조했다. 

KT는 2022년도 연결 기준 매출 25조6,500억원, 영업이익은 1조6,901억원을 달성했다. 제41기 재무제표 승인에 따라 배당금은 주당 1,960원으로 확정했으며, 오는 4월 27일에 지급할 예정이다. 

KT는 정관 일부 변경 승인에 따라 DIGICO B2C 고객기반 확대와 렌탈 사업 추진을 위해 시설대여업을 사업목적으로 추가했다. 또한 주주와 소통을 강화를 위해 자기주식에 대한 보고 의무를 신설하고 자기주식을 활용한 상호주 취득 시 주주총회 승인 의무를 신설했다. 

이 외에도 이사 보수한도 승인, 임원퇴직금지급규정 개정 안건 모두 원안대로 의결했다. 

#KT #주주총회 #비상경영체계 #박종욱

김태순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