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T·게임 IT
삼성전자, 성장세 힘입어 ‘B2B 고객 전용 e스토어’ 전 세계 30개국으로 확대

[테크홀릭] 삼성전자가 해외 중소기업과 소상공업자의 제품 구매 편의를 돕기 위해 중소 규모의 사업자들에게 적합한 제품과 솔루션을 제안하고 다양한 구매 혜택까지 제공하는 삼성닷컴 내 서비스 ‘B2B 고객 전용 e스토어’ 서비스를 3일(현지시간) 독일에서 신규로 개시하며, 대상 국가를 총 30개국으로 확대했다고 4일 밝혔다.

삼성전자는 2021년 10월 미국ㆍ영국ㆍ프랑스ㆍ호주ㆍ튀르키예 등 5개국에서 처음으로 서비스를 시작해 지난해 유럽 대부분의 국가와 베트남ㆍ태국ㆍ싱가포르 등 동남아, UAEㆍ사우디아라비아ㆍ이집트 등 중동 지역까지 확대함으로써 서비스를 구축한 지 1년 6개월 만에 30개국으로 확대했다.

‘B2B 고객 전용 e스토어’ 서비스는 TVㆍ모니터ㆍ에어컨ㆍ냉장고 등에서 노트북ㆍ태블릿ㆍ휴대폰 등 모바일 제품에 이르기까지 삼성전자가 판매하는 대부분의 품목을 대상으로 할부ㆍ인보이스 거래 등 결제 옵션을 다양화하고 기업 전용 할인과 구매 금액 기반 할인 등을 제공할 뿐만 아니라 구매한 제품에 맞는 기술 지원도 이루어져 고객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삼성 B2B 고객 전용 e스토어'는 ▲폐쇄형이 아닌 오픈형으로 접근성이 좋고 ▲담당자를 직접 연결하는 과정 없이 온라인 상에서 바로 구매할 수 있는 간결한 프로세스 ▲중소기업에 특화된 결제 수단 등의 장점을 갖추고 있다.

'삼성 B2B 고객 전용 e스토어'의 매출은 올해 2월 말 기준 전 세계 가입자 수가 지난해 2월 말 대비 2배 가량 늘었으며, 이 서비스를 통한 1~2월 매출 역시 전년 동기 대비 2배 가까이 증가하는 등 지속 성장세를 보이며,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호조를 보이고 있다.

강신봉 삼성전자 글로벌마케팅실 D2C(Direct to Consumer)센터장 부사장은 “전 세계적으로 온라인 B2B 사업 성장 가능성이 매우 높다”며 “삼성 B2B 고객 전용 e스토어의 경쟁력을 B2C 수준으로 높여 소상공업자들에 실질적 혜택을 제공하고 사업 확대를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삼성전자 #B2B 고객 전용 e스토어 #B2B

삼성전자 ‘B2B 고객 전용 e스토어’ 이미지(사진=삼성전자)

유상훈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상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