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정책 종합
삼성디스플레이, 2026년까지 최첨단 OLED에 4.1조 투자

[테크홀릭] 삼성디스플레이가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시장에서 주도권을 강화하기 위한 대규모 투자에 나섰다.

삼성디스플레이는 4일 충남 아산시에서 '디스플레이 산업 경쟁력 강화를 위한 투자협약식'을 열고 2026년까지 4조1000억원을 투자하겠다고 밝혔다.

또 국내 디스플레이 소재·부품·장비 기업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 공동 기술개발, 제조혁신 및 물품대금 조기 지급 지원 등 다양한 상생협력 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이다. 투자처는 충청남도 삼성 디스플레이 아산캠퍼스다.

이재용 삼성전자 회장은 "아무도 가보지 못한 디스플레이 산업의 새로운 미래를 개척해 나가겠다"며 "삼성도 나라의 미래를 위해 첨단 산업에 과감히 투자하고 기술 개발 노력을 한순간도 멈추지 않겠다"고 약속했다.

삼성디스플레이는 이번 투자로 기존 IT용 OLED의 유리 기판을 6세대급(1.5m×1.8m)에서 8.6세대급(2.25m×2.6m)으로 확대해 태블릿과 노트북 등 IT용 OLED 패널 생산공정을 고도화할 계획이다.

투자가 완료되면 삼성디스플레이는 세계 1위를 차지하고 있는 스마트폰 OLED 패널 시장에 이어 IT용 OLED 패널 시장에서도 세계 최고 수준의 패널 생산능력을 확보하게 된다.

최주선 삼성디스플레이 사장은 "2026년부턴 이곳에서 IT OLED가 연간 1000만대 생산된다"며 "전체 매출의 20%수준으로 현재 대비 5배가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외에 설비·건설투자 및 장비 구축 등 투자 과정에서 약 2만6000명 규모의 고용창출 효과와 소부장 기업의 매출 증가도 기대된다.

특히 삼성디스플레이는 국내 소재·부품·장비 기업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 공동 기술개발, 제조혁신 및 물품대금 조기 지급 지원 등 다양한 상생 협력 프로그램도 운영할 계획이다.

#삼성디스플레이 #OLED #아산캠퍼스 #투자

이재용 삼성전자 회장이 4일 충남 아산 삼성디스플레이에서 열린 디스플레이 신규투자 협약식에서 윤석열 대통령에게 방문 감사인사를 하고 있다. (사진=대통령실통신사진기자단)

이상엽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