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정책 종합
LG전자, 1분기 영업익 1조4974억원-14년만에 삼성전자 추월경기 불확실성에도 역대 최고 수준 실적

[테크홀릭] LG전자가 올해 1분기 영업이익 1조4974억원을 기록해 14년 만에 삼성전자 영업이익(6000억원)을 추월했다. 

LG전자는 올해 1분기(1~3월) 영업이익이 전년 동기 대비 약 23% 감소한 1조4974억원을 매출도 전년 동기 대비 2.6% 줄어든 20조4178억원으로 잠정 집계됐다고 7일 공시했다. 

실적 지표로 보면 전년보다 저조한 실적이지만 글로벌 경기 침체를 고려하면 실적 선방에 성공했다는 평가다.

LG전자는 "이번 실적은 글로벌 경기 불확실성에 따른 수요 둔화에도 불구하고, 전사 워룸(War Room) Task 등 사업 구조 및 오퍼레이션 방식을 근본적으로 개선하고자 하는 전사적 노력이 사업 성과로 가시화된 결과"라면서 "특히 지난해 1분기 영업이익에 일시적 특허수익이 포함돼 있었던 점을 감안하면, 올 들어 사업의 수익성이 대폭 강화된 것이라 의미가 더욱 크다"고 설명했다.

사업 구조 측면에서는 전장 사업의 고속 성장과 B2B 비중 확대가 지속되고 있다. 콘텐츠/서비스, 솔루션 등 Non-HW 사업과 OBS(온라인브랜드샵)를 앞세운 소비자직접판매(D2C) 영역에서도 의미 있는 성장을 거듭하고 있다. 

또 히트펌프, ESS 등 고효율·친환경에 대한 시장과 고객의 니즈를 조기에 센싱해 경쟁력 있는 제품을 공급하고, 볼륨존에 해당하는 제품 라인업을 강화하며 가성비를 선호하는 트렌드에 대응하는 등 고객가치를 극대화하기 위해 기울이고 있는 다양한 노력들도 견조한 성과에 크게 기여했다. 

증권가는 LG전자가 1분기 호실적을 시작으로 올해 사상 최대 실적을 갈아 치울 가능성이 높다고 전망한다. 

이번에 공시한 1분기 잠정실적은 한국채택국제회계기준(K-IFRS)에 의거한 예상치다. LG전자는 이달 말 예정된 실적설명회를 통해 1분기 연결기준 순이익과 각 사업본부별 실적을 발표할 계획이다.

#LG전자 #실적발표 #IR #1Q

유상훈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상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