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증권
박현주 미래에셋 회장, 13년 연속 배당금 전액 기부-누적금액 298억

[테크홀릭] 박현주 미래에셋그룹 회장이 13년째 이어온 배당금 전액 기부 약속을 지켰다.

미래에셋그룹은 박 회장이 2022년도 미래에셋자산운용 배당금 전액을 기부한다고 10일 밝혔다. 

올해 기부하는 배당금은 16억원으로 누적기부액은 298억원에 달한다. 

박 회장은 지난 2008년 직원들에게 보내는 편지에서 "2010년부터 배당금 전액을 이 땅의 젊은이들을 위해 사용하겠다"고 약속한 바 있다.

기부금은 미래에셋박현주재단과 미래에셋희망재단에서 인재 육성 프로그램과 사회복지 사업에 사용된다. 2000년 박 회장이 사재 75억원을 출연해 설립된 미래에셋박현주재단은 인재 육성 중심의 사회공헌사업을 펼치고 있다.

미래에셋그룹 관계자는 "배려가 있는 따뜻한 자본주의를 실천하는 미래에셋은 재단과 계열사 간의 긴밀한 소통과 협력으로 40만명이 넘는 인재를 지원해왔다"며 "앞으로도 나눔 문화를 확산하는데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박현주 #미래에셋그룹 #배당금 #전액 기부

박현주 미래에셋그룹 회장(사진=미래에셋그룹)

하명진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하명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김민하 2023-04-11 15:01:30

    배당금 전액이라니.. 정말 참된 모습의 기업인이십니다.. 미래에셋 화이팅 ^^   삭제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