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은행·그룹
신한은행, ‘신한SIGN 본인확인서비스’ 제공방송통신위원회로부터 지정된 본인확인기관으로서 본인확인 서비스 개시

[테크홀릭] 신한은행(은행장 정상혁)은 방송통신위원회로부터 지정된 본인확인기관으로서 신한인증서를 기반으로 서비스 이용자의 주민등록번호를 이용하지 않고 이용자 본인임을 확인해주는 ‘신한SIGN 본인확인서비스’를 시작한다고 11일 밝혔다.

신한은행은 작년 10월 방송통신위원회로부터 본인확인기관으로 지정돼 서비스 개시를 준비해왔다.

신한인증서를 보유한 고객이라면 누구나 각종 공공기관 온라인서비스, 금융서비스 등에서 회원가입 또는 로그인 시 문자메시지 인증 등 복잡한 절차 대신 신한인증서의 암호·패턴·생체정보 등을 통해 간편하게 본인확인을 할 수 있다.

신한인증서는 ‘신한 쏠(SOL)’에서 발급받을 수 있다. 특히 고객들에게 안전한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방송통신위원회로부터 안정성을 검증 받았고 정기적인 자체 보안점검을 통해 보안성을 높였다.

신한은행은 비대면 인증서 발급이 어려운 고객 및 디지털 취약계층을 위해 오프라인 채널을 활용한 신한인증서 발급 서비스도 함께 시행한다.

비대면 인증서 발급 단계에 어려움이 있는 고객들은 영업점을 방문해 통해 간편하게 인증서를 발급 할 수 있다.

또한, 사설인증사업자 최초로 만 14세 미만 미성년자 대상 인증서 발급 서비스도 제공한다. 공동인증서(구 공인인증서)를 제외하고 10여개의 사설인증사업자 중 만 14세 미만 고객이 발급 가능한 인증서는 신한인증서가 유일하다.   

신한인증서 발급을 원하는 만 14세 미만 미성년 고객의 법정대리인은 법정대리임을 확인 할 수 있는 서류(법정대리인 신분증, 기본증명서, 가족관계증명서 등)를 준비해 영업점에 방문하면 된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이번 신한SIGN 본인확인서비스 시작으로 고객들의 본인확인절차가 간편해졌다 앞으로도 신한인증서의 제휴처를 다양하게 확대해 고객 일상 속에서 친숙하고 편의성 높은 인증서비스를 제공하겠다”며 “신한금융그룹 진옥동 회장도 지난 3월 취임사에서 창업과 성장의 기반이 된 ‘고객중심’의 가치를 ‘고객 자긍심’으로 확장하겠다고 말하며 금융업의 발전과 혁신을 주도하고 대한민국 금융의 새로운 기준을 제시하겠다고 밝힌 만큼 고객중심 서비스 확대를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신한은행 #본인인증 #신한인증서 #신한쏠

이창환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창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