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T·게임 IT
KT, 광양시에 '지능형 교통체계' 구축-불편 해소로 교통 복지 도시 구현289개 교차로 주요도로 202.6km에 스마트한 도로를 위한 솔루션 적용

[테크홀릭] KT가 광양시에 지능형 교통 체계(ITS)와 호남권 최대 규모 교통정보센터를 구축했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사업을 통해 2차, 3차 ITS 사업을 위한 초석을 마련한 광양시와 KT의 ITS 구축은 광양만 거점 통합센터 역할을 하게 된다. 

KT는 이번 사업에서 광양항과 광양제철소 등 289개 교차로 주요 도로 202.6Km 구간에 ▲ 스마트 교차로 ▲ 주차 정보 시스템 ▲ 온라인 신호 제어기 ▲ 교차로 감시 CCTV ▲ 돌발상황관리 시스템 등 스마트한 도로를 위한 솔루션을 적용했다. 이와 함께 ▲ 차량 검지 시스템 ▲ 좌회전 감응 신호 시스템 ▲ 도로전광표지판 ▲ 긴급차량 우선신호서비스도 적용해 화재 위급환자를 이송하는 광양시 긴급 차량의 골든타임 확보와 사고처리 시간도 단축할 수 있게 했다.

KT는 광양 ITS 사업에 AI 교통 영상 분석 솔루션인 KT 로드센스와 AI 교통 최적화 예측 분석 솔루션인 KT 로드트윈을 활용했다. 

KT 로드센스는 차량 검지 시스템을 통해 도로 위 상황에 대한 AI 영상 검지 기술과 교통 데이터 분석으로 정보수집 음영을 최소화하여 교통 상황을 파악한다. KT는 KT 로드센스로 광양시의 도로에서 수집된 정보를 가공해 신호 최적화 서비스, 사고 위험도 예측 서비스를 제공한다. 

KT는 KT 로드센스를 울산, 성남 등 지자체 ITS와 C-ITS(차세대 지능형 교통 체계) 사업에서 활용해오고 있다. 특히, KT 로드센스는 한국건설기술연구원의 ITS 돌발상황검지·차량번호인식·차량검지기 등 3종 평가에서 모두 최고 등급을 받았다. 

KT 로드트윈은 실제 도로와 교통상황을 가상화 학습하고 최적화된 신호 주기에 대한 AI 딥러닝 분석으로 교차로의 차량 흐름을 최적화한다. 차로(車路), 과거 사고 이력, 속도, 교통량, 날씨 등의 정보를 활용하여 교통사고위험 예측 정보를 제공해주기도 한다. 특히 KT 로드트윈은 부천시 ITS 사업에서 AI가 도출한 최적의 교통 신호로 교차로 평균 통과 교통량이 최대 8% 증가하는 효과를 입증했다. 

한편 2018년 제주를 시작으로 이번 광양까지 ITS 및 C-ITS에서 독보적인 전국 1등 커버리지와 사업 수행 경험을 보유하게 됐다. KT는 이 노하우를 살려 AI 기반의 교통 DX 기술을 더욱 발전시켜 교통 사회 안전망을 확대한다는 계획이다.

#KT #지능향 교통체계 #AI #ITS #교통정보센터 #광양시

KT가 광양시에 호남권 최초의 지능형 교통 체계와 최대 규모 교통정보센터를 구축했다. KT가 광양 ITS 사업에 구축한 도로전광표지판 모습(사진=KT)

김태순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