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은행·그룹
신한은행, 시각장애인 위한 ‘마음맞춤 응대 KIT’ 영업점 배치자필 위치를 안내하는 ‘마음맞춤 자필카드’ 등 시각장애인 고객 금융업무 지원

[테크홀릭] 신한은행(은행장 정상혁)은 장애인의 날을 맞아 시각장애인의 금융업무 접근성 향상을 위해 차별화된 ‘배리어 프리(Barrier free)’ 정책의 일환으로 ‘마음맞춤 응대 KIT’를 제작해 영업점에 배치하고, 시각장애인이 일상 생활에서 사용할 수 있도록 한국장애인소비자연합 등에도 제공한다고 20일 밝혔다.

시각장애인을 위한 ‘마음맞춤 응대 KIT’는 ▲서류 작성시 자필하는 위치 안내를 도와주는 ‘마음맞춤 자필카드’ ▲지폐의 점자 인식이 어려울 때 지폐 크기로 권종을 구분할 수 있게 도와주는 ‘마음맞춤 지폐 가이드’ ▲숫자를 점자로 인식할 수 있도록 돕는 ‘숫자 점자 스티커’ 등으로 구성됐다.

신한은행은 ‘마음맞춤 응대 KIT’를 장애인 기업과의 협업을 통해 제작해 ‘상생’의 의미를 더했다.

신한은행은 ‘마음맞춤 응대 KIT’를 한국장애인소비자연합을 비롯해 한국시각장애인도서관협의회 산하 각 회원기관 및 시각장애인회원, 시각장애인복지관, 맹학교 등에도 제공할 예정이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금융소외계층의 금융 접근성 강화를 최우선 과제로 선정하고, 포용금융 실천의 일환으로 시각장애인을 위한 ‘마음맞춤 응대 KIT’를 준비했다”며 “장애인 고객이 보다 편리하게 은행 업무를 할 수 있도록 다양한 방안을 지속적으로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정상혁 신한은행장도 직원들에게 전달한 메시지에서 “세상을 이롭게 하는 일에 더욱 힘써 상생ㆍ포용금융의 진정성 있는 실천에 나서야 한다”며 ‘사회와 고객이 공감하는 一流 신한’을 강조한 바 있다.

한편 신한은행은 전용 태블릿을 통해 대화 내용을 실시간 자막으로 보여줘 청각 장애인의 금융업무 상담을 돕는 ‘글로 보는 상담 서비스’를 청각 장애인의 방문 빈도수가 높은 서울과 인천 지역의 시ㆍ구청 영업점에서 운영 중이다. 또한 전국에 배치된 스마트 키오스크에서 ‘수어 상담 서비스’를 선보이는 등 장애인을 위한 업무 개선에 매진하고 있다.

#신한은행 #시각장애인 #마음맞춤 응대 키트 #장애인 금융업무 지원

20일 서울 소재 신한은행 영업점에서 직원이 ‘마음맞춤 응대 KIT’를 활용해 시각장애인 고객과 업무하는 모습(사진=신한은행)

이창환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창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