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카드·핀테크
신한카드, 환경부·수원시·KT와 탄소중립 실천 협약

[테크홀릭] 신한카드(사장 문동권)는 환경부, 수원시, KT와 함께 플랫폼에 기반한 다양한 탄소중립활동을 전 국민으로 확대해 나가고자 탄소중립 얼라이언스(Alliance)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탄소중립 통합플랫폼 선포식을 가졌다고 21일 밝혔다.

이번 협약으로 신한카드와 KT는 친환경 제품 구매, 대중교통 이용 등 다양한 이용 데이터를 탄소중립 플랫폼에 상호 연동해 소비자의 탄소중립 활동을 함께 공유한다. 환경부와 수원시는 행정적·사업적으로 뒷받침한다.

첫 번째 시범사업으로 수원 소재 야구장인 KT위즈파크에서 다회용기 이용 촉진 활동을 20일부터 시즌 종료 시까지 진행한다. 다회용기 이용을 원하는 관중들은 먼저 ‘KT탄소중립’ 앱 설치 및 회원가입을 진행한 후 식음료 매장에서 친환경 다회용기를 이용하고 야구장에 비치된 수거기에 반납하면 된다.

탄소중립 통합플랫폼은 ‘쉽게(Easy), 재미있게(Fun), 보상받는(Reward)’이라는 키워드로 플랫폼 기반의 다양한 탄소중립활동에 대한 데이터를 저장하고 이를 정량화해, 이용자가 탄소중립에 얼마나 기여했는지 쉽게 보여줄 예정이다.

향후 신한카드는 '신한 그린인덱스'(소비자의 탄소 배출지수) 등을 기반으로 KT와 함께 탄소배출권 생성·거래를 지원하는 탄소배출권 거래모델을 개발해 탄소중립 통합 플랫폼 이용자에게 실질적인 혜택을 제공한다는 계획이다.

유태현 신한카드 플랫폼비즈 그룹장은 "이번 협약을 시작으로 신한카드는 다회용기 이용사업을 전국으로 확대하고 '신한 그린인덱스' 활동으로 소비자의 탄소중립 활동을 발굴, 친환경 활동을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신한카드 #탄소중립 얼라이언스 #KT #수원시 #환경부

신한카드는 환경부, 수원시, KT와 함께 플랫폼 기반 탄소중립 활동을 확대하 위해 '탄소중립 얼라이언스(동맹)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선포식에 참석한 송재호 KT AI/DX융합사업부문장(왼쪽부터), 유태현 신한카드 플랫폼Biz그룹장, 유제철 환경부 차관, 이재준 수원시장, 신현옥 KT스포츠 대표이사가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사진=신한카드)

하명진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하명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