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증권
최현만 미래에셋증권 회장, 자사주 2만9000주 매입-책임 경영 강화

[테크홀릭] 최현만 미래에셋증권 회장이 지난 21일부터 4일 동안 시장에서 자사주 2만9000주를 사들였다.

미래에셋증권은 최 회장이 21~26일까지 보통주 2만9000주를 매입했다고 공시했다. 이에 따라 보유 주식과 지분율이 32만9628주(0.05%)에서 35만8629주(0.06%)로 늘어났다.

최 회장이 자사주 매입에 나선 것은 미래에셋증권 주가가 저평가돼 있고 장기적으로 주가 상승 기대감과 책임 경영 강화 일환으로 풀이된다.

미래에셋증권은 자사주 1000만주를 소각하는 등 주주 친화 정책을 강화하고 있다. 미래에셋캐피탈도 지난해부터 올해까지 미래에셋증권 보통주 1000억원 어치를 매입한 바 있다.

#최현만 #미래에셋증권 #자사주 #매입

최현만 미래에셋증권 회장(사진=미래에셋증권)

하명진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하명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