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T·게임 게임
컴투스 '크로니클', 글로벌 매출 500억 원 돌파글로벌 출시 두 달이 채 되기 전 올해 목표 50%인 500억 매출 달성

[테크홀릭] 컴투스(대표 이주환)의 소환형 RPG ‘서머너즈 워: 크로니클(이하 크로니클)’이 지난 1일, 글로벌 출시 54일 만에 500억 원 매출을 달성했다고 2일 밝혔다. 

‘크로니클’은 세계 공략을 시작한 지난 3월 9일부터 두 달이 채 되지 않은 기간 동안 올 한 해 매출 목표인 1,000억 원의 절반을 돌파했다. 특히 4월 25일 대규모 컬래버레이션 업데이트 이후 스팀 글로벌 종합 매출 순위 6위, 구글 플레이스토어 52개 지역, 애플 앱스토어 11개 지역 RPG 매출 순위 TOP 10에 등극했다. 

지역별 매출 비중도 태국, 일본, 프랑스 등으로 아시아와 웨스턴 전 지역에 고르게 분포돼 ‘서머너즈 워: 천공의 아레나(이하 서머너즈 워)’를 잇는 컴투스의 또 다른 글로벌 흥행작의 면모를 확인시켰다. 

특히 국산 MMORPG 불모지로 불려 왔던 유럽에서 꾸준히 흥행하고 있다. 프랑스에서는 스팀 매출 부동의 1위를 고수하고 출시 이후 구글 플레이스토어 RPG 매출 TOP 10을 벗어난 적이 없을 만큼 흥행 중이다. 유럽 주요 게임 시장인 벨기에와 오스트리아, 이탈리아, 독일, 스위스 등에서도 높은 매출 순위를 기록하고 있다. 세계 최대 게임 시장 중 하나인 미국 구글 플레이스토어 RPG 매출 최고 2위를 달성하는 등 편중되지 않는 성과를 이룩하고 있다. 

아시아권에서도 주요 게임 시장을 중심으로 그치지 않는 흥행세를 보이고 있다. 급격히 성장 중인 동남아시아 주요 지역 태국에서 역대 가장 많은 매출을 기록했으며, 현재까지 해당 지역 양대 앱 마켓에서 꾸준히 매출 상위권에 랭크하고 있다. 일본에서는 최근 진행한 컬래버레이션이 큰 반응을 얻으면서 스팀 매출 순위 3위로 차트 역주행해 현지 인기를 실감케 했다. 싱가포르, 홍콩, 대만 등 주요 아시아 지역에서도 출시 이후 스팀 매출 상위권을 꾸준히 유지 중이다. 

‘크로니클’이 이처럼 장기 흥행작 반열에 오를 수 있었던 데에는 출시 이후 매주 진행되고 있는 업데이트와 이벤트가 주효했다. 매주 크고 작은 업데이트와 함께 새로운 이벤트를 진행하고 있으며, 매출이나 동접자 수치 등도 해당 업데이트들을 기점으로 긍정적인 추이를 형성했다. 

또한 출시 이후 줄곧 PC 플랫폼에서 높은 매출 순위와 모바일 못지않은 인기를 구가하는 등 멀티플랫폼 게임으로서 경쟁력도 확고히 다지고 있다. 게임성과 최적화, 유저 소통 측면에서 모두 긍정적인 평가를 받고 있어 그만큼 안정적이고 지속적인 흥행이 가능한 상황이다. 

‘크로니클’의 ‘1천억 클럽 게임 라인업 입성’이 확실시되면서 향후 성과 또한 주목받고 있다. 

한지훈 컴투스 게임사업부문장은 “’크로니클’은 이미 컴투스를 대표하는 또 다른 간판 흥행작이 됐다”며 “‘서머너즈 워’처럼 ‘크로니클’도 특정 지역 편중 없이 전 세계에서 고르게 성과가 나오고 있는 만큼 그에 준하는 성과를 달성할 것이라 기대한다”고 자신감을 표했다.

#컴투스 #크로니클 #서머너즈워 #매출

김태순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