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은행·그룹
신한은행, 도서산간 지역 초·중학교 방문해 금융교육 진행이동점포 뱅버드 이용해 금융업무 및 은행원 직업 체험

[테크홀릭] 신한은행(은행장 정상혁)은 어린이와 청소년들에게 올바른 금융지식을 전달하기 위해 2015년부터 매년 진행하고 있는 맞춤형 금융교육 ‘2023 찾아가는 금융체험교실’을 실시한다고 12일 밝혔다.

‘찾아가는 금융체험교실’은 금융업무를 접할 기회가 적은 도서산간지역의 초등학교, 중학교에 방문해 금융지식을 알려주고 은행원 직업체험 교육을 진행한다. 올해 ’찾아가는 금융체험교실’은 지난 9일 전라북도 군산시 소재 아리울초등학교를 시작으로 총 70여개 학교를 찾아갈 예정이다.

특히 은행 영업점과 동일한 모습을 갖춘 이동점포 ‘뱅버드’를 이용해 창구업무와 ‘은행원’ 직업을 직접 체험할 수 있게 한다.

신한은행은 코로나19의 영향으로 2020년이후, ‘찾아가는 금융체험교실’을 실시간 비대면 프로그램으로 진행해왔고, 작년 하반기부터는 점차 대면 교육을 늘려왔다. 특히 은행 영업점과 동일한 환경의 이동점포인 ‘뱅버드’를 이용해 은행의 모습과 업무를 직접 체험하고, 은행원이라는 직업을 경험 할 수 있게 했다.

‘2023 찾아가는 금융체험교실’은 교육용 모바일 은행 웹페이지 ‘에듀쏠(EduSOL)’을 이용한 입출금통장 개설, 적금 가입, 외화환전 등의 금융업무 체험, 보드게임을 활용한 금융 키워드 학습 등 ‘재미’요소를 더한 참여형 프로그램으로 구성했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찾아가는 금융체험교실이 올해부터 대면 교육으로 재개돼 보다 재밌는 체험형 금융교육을 위해 다양한 프로그램을 준비했다”며 “앞으로도 금융업무를 접하기 어려운 어린이, 청소년들이 올바른 금융지식을 갖출 수 있도록 더 많은 학교를찾아갈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신한은행 #찾아가는 금융체험교실 #도서산간지역 #초등학교 #중학교 #금융교육

신한은행은 어린이와 청소년들에게 올바른 금융지식을 전달하기 위해 ‘2023 찾아가는 금융체험교실’을 실시한다.(사진=신한은행)

 

이창환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창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