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T·게임 게임
컴투스, 신작 ‘미니게임천국’ ‘낚시의 신: 크루’ 글로벌 기대감 고조

[테크홀릭] 모바일 게임 레전드 IP(지식재산권) 신작들이 연이어 몰려온다. 

컴투스가 최근 ‘미니게임천국’과 ‘낚시의 신: 크루’ 등 인기 IP를 기반으로 한 신작 론칭을 발표하고 출시에 앞서 글로벌 사전 예약을 실시하면서 본격적인 분위기 예열에 나섰다고 16일 밝혔다. 

두 작품 모두 오랜 기간 국내외에서 큰 사랑을 받은 컴투스의 대표 게임을 원작으로 해 온라인에서는 이미 두 게임의 론칭 소식에 “이날만을 기다려왔다”, “‘미니게임천국’ 론칭이라니, 근본 게임 오네”, “’낚시의 신: 크루’ 언제 론칭할까요?” 등 뜨거운 반응이 이어지고 있다. 

‘미니게임천국(영문명 Minigame Party)’은 다채로운 미니 게임 패키지와 아기자기한 캐릭터로 2000년대 출시 당시 전 시리즈 누적 1,900만 다운로드를 기록한 컴투스의 대표 캐주얼 게임이다. 서로 다른 재미와 개성을 지닌 각양각색 미니 게임을 터치 하나로 쉽고 단순하게 플레이할 수 있어, 남녀노소 즐기는 국민 모바일 게임으로 선풍적 인기를 끌었다. 

‘낚시의 신: 크루(영문명 Ace Fishing: Crew)’는 지난 2014년 전 세계에 론칭해 세계적 인기를 거두고 있는 컴투스의 대표 레포츠 게임 IP ‘낚시의 신’을 기반으로 개발되고 있다. 원작 ‘낚시의 신’은 출시 이후 글로벌 누적 6,300만 건 이상을 기록하고 여러 지역의 구글 플레이스토어와 애플 앱스토어 스포츠 게임 매출 1위를 달성하며 현재까지도 세계 전역에서 두터운 팬덤을 보유하고 있다. 

컴투스는 이번 신작에서 두 IP 특장점을 계승하고 새로운 재미 요소를 다양하게 가미해, 원작의 향수와 참신한 플레이 재미까지 모두 선사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먼저 ‘미니게임천국’은 귀여운 원조 캐릭터들은 물론, ‘뚫어뚫어’, ‘넘어넘어’ 등 기존에 많은 사랑을 받았던 게임들을 고스란히 담아 원작의 감성을 재현한다. 

또한, 트렌드를 반영한 신규 게임을 비롯해 총 13종의 미니게임을 플레이할 수 있도록 하고, 메달배틀과 클랜배틀, 캐릭터 코스튬과 도전과제 등 플레이에 깊이를 더해주는 콘텐츠도 폭넓게 마련해 보다 새로운 버전의 ‘미니게임천국’을 선보인다.

 

'낚시의 신: 크루' 역시 간단한 조작만으로도 즐길 수 있는 짜릿한 손맛과 다채로운 어종 수집, 장비 성장, 의뢰 등 많은 유저로부터 호평 받아온 강점 요인을 신작에서도 이어간다. 

이번 신작에서는 3D 그래픽으로 구현된 바닷속을 1인칭 시점으로 직접 탐험하고, 다양한 어종과 해양 환경을 눈으로 보며 낚시를 즐길 수 있도록 설계해 몰입감도 한층 높였다. 또한 게임 내 캐릭터인 여러 '크루'를 수집하고 속성 조합 등을 통해 난이도가 다른 지역을 전략적으로 공략하는 요소를 추가, 플레이어 단독으로 선상 낚시를 즐기는 원작과 차별화된 플레이 경험을 제공할 예정이다. 

컴투스는 두 게임의 글로벌 서비스를 앞두고 구글과 애플 앱 마켓에서 사전 예약을 실시하고 있다. 참여하는 이용자들에게는 게임을 더욱 재미있게 즐길 수 있는 다채로운 보상을 지급한다.

#컴투스 #미니게임천국 #낚시의 신 크루 #모바일게임 #사전예약

김태순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