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경제 기업
동아제약, '멸종위기 동물 보호 캠페인'으로 지구 환경 보호에 앞장

[테크홀릭] 동아제약은 5월 31일 ‘바다의 날’, 6월 5일 ‘환경의 날’을 맞아 제약기업으로서의 역량을 활용하여 인류의 건강, 하나뿐인 지구환경 등 가치를 지켜내기 위한 다양한 활동을 전개해 나가고 있다고 23일 밝혔다.

가장 대표적인 동아제약의 멸종위기 동물 보호 실천에는 미래 세대인 어린이들의 구강 건강도 지키고, 멸종위기에 처한 동물도 지켜 자연과 인류의 공존에 이바지하고 사회적 가치를 창출하는 멸종위기 동물 보호 캠페인 ‘SAVE 2 SAVE(세이브 투 세이브)’가 있다.

동아제약은 2021년 어린이 가그린에 쉽게 분리수거 할 수 있도록 인몰드 라벨을 적용했고, 멸종위기 동물 보호의 중요성을 알리기 위해 반달가슴곰, 수리부엉이 등 멸종위기 동물 캐릭터를 가그린 제품 디자인에 담았다.

이어 서울대공원, 자연환경국민신탁과 멸종위기 동물보호를 위한 '세이브 투 세이브' 캠페인 업무협약을 통해 어린이 가그린 판매 수익금 일부를 멸종위기 동물 보호기금으로 활용하고 있다.

동아제약은 지난해 '세이브 투 세이브' 캠페인 일환으로 동아쏘시오홀딩스, 동아에스티, 동아제약 등 동아쏘시오그룹 임직원 30가족, 약 130명이 참여해 서울대공원 동물원에서 벽화 그리기 자원봉사활동도 실시했다. 참여한 직원들은 벽면과 울타리 등을 깨끗하게 청소하고 산과 나무, 동물 등을 그려 넣어 밝고 활기찬 분위기로 탈바꿈시켰다.

뿐만 아니라 동아제약은 어린이 가그린 수익금을 출연해 서울대공원 동물원에 자연환경국민신탁과 서울대공원이 기업과 협업하여 동식물의 종보전을 위한 활동에 사용하고 있는 동행기금을 기부했다. 동아제약의 기부금은 서울대공원 내 코뿔소, 호랑이, 코끼리 등 동물들의 서식환경 개선에 쓰이게 된다.

올해 역시 동아쏘시오그룹 임직원 약 80명은 서울대공원 동물원에서 동물의 행동 풍부화를 위한 동물 장난감을 제작해 전달하는 봉사활동을 진행했다.

동아제약 관계자는 “그룹의 핵심가치인 ‘함께 성장’을 기업의 사회적 책임 철학으로 환경, 사회 등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며, “사회 구성원의 건강하고 행복한 삶, 미래 세대를 위해 함께의 가치를 실현하기 위해 지속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동아제약 #멸종위기 동물 보호 #세이브 투 세이브 #어린이 가그린 #동행기금 #서울대공원

동아제약은 지난해 '세이브 투 세이브' 캠페인 일환으로 동아쏘시오홀딩스, 동아에스티, 동아제약 등 동아쏘시오그룹 임직원 30가족, 약 130명이 참여해 서울대공원 동물원에서 벽화 그리기 자원봉사활동도 실시했다.(사진=동아제약)

김성은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