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경제 기업
포스코, 5년 연속 중소기업 교육 최우수 기관 선정

[테크홀릭] 포스코가 고용노동부와 한국산업인력공단이 주관하는 대기업 등 기관의 우수한 교육 인프라를 활용해 중소기업 직원들에게 양질의 교육기회를 제공하는 정부 지원 교육사업인 국가인적자원개발컨소시엄 성과평가에서 5년 연속 최우수 평가를 받았다고 26일 밝혔다.

고용노동부는 컨소시엄에 참여하는 기업·기관 등을 공동훈련센터로 지정하고 △교육과정 개발 △훈련실적 △전담자 전문성 △교육 만족도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해 2019년부터 수여식을 실시하고 있으며, 포스코는 이번 평가에서 5년 연속 S등급을 받았다.

성과평가 2년 연속 상위 20% 기관은 수시과정 운영 등 자율성을 보장 받는 자율공동훈련센터로 선정된다. 이번에 포스코는 2013년부터 11년 연속으로 자율공동훈련센터로 선정되면서 참여기관 중 최장 기간 동안 교육 운영의 모범성을 인정받았다.

포스코가 교육한 인원은 컨소시엄 교육사업이 도입된 2005년 이후 누적 838개사 약 69만명에 달한다.

포스코는 지난해부터 하도사·용역사도 교육 대상으로 확대 운영해 협력사 등 522개사 임직원 22,182명을 대상으로 용접·천장크레인·기계정비·전기설비 관리 등 기술 직무교육, ESG역량 향상 교육을 실시했다. 특히 협력사 全 임직원을 대상으로 계층별 안전 교육을 실시하는 등 안전 문화 정착에도 기여하고 있다.

한편 포스코는 ‘채용 연계형 청년 구직자 취업지원 교육’ 을 실시해 지난해 163명 등 2017년부터 총 802명을 협력사 등에 채용을 연계하여 청년 일자리 창출과 중소기업 인재양성에 선도적인 역할을 하고 있다.

포스코는 이번 최우수 평가에 따른 인센티브 2천5백만원을 ‘포스코1%나눔재단’에 전액 기부해 지역사회에 공생과 나눔의 가치를 실천할 계획이다. 인센티브 누적 기부금은 1억7천5백만원이다.

향후 포스코는 협력사 및 중소기업과의 정기적인 교류를 통해 적극적으로 교육 관련 요청사항을 청취하고, 맞춤형 교육과정을 합동 연구하여 업종별 차별화된 교육 프로그램을 개발해 나갈 방침이다.

고상민 포스코 노무협력실 협력상생그룹장은 26일 서울 가든호텔에서 열린 ‘자율공동훈련센터 선정패 수여식’에 참석해 “앞으로도 협력사 및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현장 맞춤형 교육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지원해 대·중소기업간 상생의 가치를 실현하겠다” 고 말했다.

#포스코 #중소기업 교육 최우수 기관 #고용노동부 #국가인적자원개발컨소시엄

포스코가 고용노동부와 한국산업인력공단이 주관하는 국가인적자원개발컨소시엄 성과평가에서 5년 연속 최우수 평가를 받았다. 26일 서울 가든호텔에서 열린 2023년 자율 공동훈련센터 선정패 수여식에서 포스코가 선정패를 수여받고 있다. 사진 오른쪽부터 포스코 고상민 노무협력실 협력상생그룹장, 한국산업인력공단 강현철 능력개발이사(사진=포스코)

전수일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수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