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경제 기업
삼성바이오로직스, '바이오 USA' 참가-글로벌 수주 확대 총력플라스틱 없는 친환경 부스로 ‘지속 가능한 CDMO’ 의지와 비전 강조

[테크홀릭] 삼성바이오로직스(대표이사 존림)가 6월 5일부터 8일까지(현지 시간) 미국 보스턴에서 ‘스탠드업 포 사이언스(Stand up for Science)’를 주제로 열리는 세계 최대 바이오제약 전시회 ‘2023 바이오 인터내셔널 컨벤션(바이오USA)’에 참가한다고 30일 밝혔다. 올해 '바이오 USA'에는 1500여개의 기업과 1만5000명 이상의 인원이 방문할 것으로 예상된다.

바이오 인터내셔널 컨벤션은 미국 바이오협회(Biotechnology Innovation Organization) 주관으로 미국 내 바이오클러스터가 있는 주요 도시에서 매년 개최되는 행사로, 전 세계 바이오제약 업계가 모여 파트너십을 논의하는 교류의 장이다.

삼성바이오로직스는 창사 이래 11년 연속 단독 부스로 참가 중이며, 올해는 전시장 메인 위치에 ‘당신의 지속 가능한 파트너(Your Sustainable Partner)’를 부스 테마로 참가 기업 가운데서는 두 번째로 큰 규모인 세계 최대 생산능력(총 60만 4000리터)에 걸맞은 대규모 부스(167㎡, 50평)를 설치했다. 

삼성바이오로직스는 부스 테마에 맞게 모든 자재를 나무·돌·천·재활용품 등 친환경 소재로 구성하며 플라스틱 사용을 최소화했다. 또 방문객에게는 기존의 브로슈어 인쇄물 대신 QR코드를 통한 디지털 브로슈어, 친환경 기념품, 주트 백(jute bag, 마 소재로 만든 가방)을 제공하는 등 ‘지속 가능한 CDMO’의 비전과 실천 의지를 알리는 데 집중했다.

부스에는 LED 패널과 월 그래픽(Wall Graphic)을 통해 세계 최대 규모의 생산능력(60만 4000리터), 위탁개발(CDO) 플랫폼의 차별화된 경쟁력과 함께 항체·약물 접합체(ADC)·메신저 리보핵산(mRNA) 등 확장된 포트폴리오를 소개한다. 

전시장 주요 공간에는 삼성바이오로직스의 배너 광고를 설치하고, 특히 전시장 메인 입구의 계단 전체에 삼성바이오로직스만의 경쟁력을 알릴 수 있는 문구를 부착해 브랜드 이미지를 제고하는데 주력했다.

한편으로 삼성바이오로직스는 행사 기간 고객사 및 잠재 고객사와 미팅을 진행하며 회사의 경쟁력을 알리고 다양한 분야에서 협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행사 셋째 날인 7일(현지 시각)에는 바이오 인터내셔널이 주최하는 메인 환영식(Main Reception)에 제넨텍, 아반토 등과 함께 후원을 진행하며 바이오 제약 업계 주요 인사들과 활발한 교류를 진행할 예정이다. MGM 펜웨이 뮤직홀에서 개최되는 이번 환영식에는 3500여명의 업계 관계자가 모여 정보 교류, 파트너십 논의 등을 진행할 것으로 예상된다.

#삼성바이오로직스 #바이오 USA #바이오 인터내셔널 컨벤션 #지속가능한 CDMO #초격차

삼성바이오로직스 부스 가상 이미지(사진=삼성바이오로직스)

김성은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