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T·게임 게임
엔씨소프트, 창원서 지역사회 상생·환경 보호 중요성 알리기 활동창원 NC파크 가족공원에 배롱나무 심어 ‘그린플레이존’ 조성

[테크홀릭] ㈜엔씨소프트(대표 김택진, 이하 엔씨(NC))가 창원시 지역사회 미래세대인 주니어 다이노스를 초청해 직원들과 함께 ▲환경교육 ▲야구경기 관람과 더불어 직원 참여 환경 캠페인 ‘NC [GREEN] PLAY’의 일환으로 창원 NC파크에 친환경 공간 조성을 위한 나무심기 활동을 진행했다고 30일 밝혔다. 

주니어 다이노스와 엔씨(NC) 직원들은 한 팀을 이뤄 창원 NC파크 앞 가족공원에 15그루의 배롱나무를 심고 ‘그린플레이존(Green Play Zone)’ 조성 안내 팻말을 설치했다. '그린플레이존'은 NC 다이노스 구장을 방문하는 팬들에게 아름다운 친환경 공간을 선사하고 환경 보호를 실천하기 위한 목적으로 조성됐다.  

엔씨(NC)의 ‘NC [GREEN] PLAY’는 환경 보호 활동 실천 확대를 목표로 지난 8일부터 26일까지 사옥 내 '그린플레이존'을 마련해 직원들이 일상 속 탄소 배출 저감 활동을 실천할 수 있도록 독려하는 캠페인을 진행하기도 했다. 

엔씨(NC) 김현주 ESG 경영실장은 “그린플레이존은 NC 다이노스 구장을 방문하는 지역 시민들에게 자연을 느낄 수 있는 휴식처가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지역사회와 환경 보호 중요성의 가치를 공유하는 활동을 이어 나갈 계획이다”고 말했다.

#엔씨소프트 #NC #환경보호 #창원 #친환경 캠페인 #지역 상생

엔씨소프트가 창원 NC파크에 친환경 공간 조성을 위한 나무심기 활동을 진행했다.(사진=엔씨소프트)

김태순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