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은행·그룹
기업은행, 사탕수수 현수막 사용으로 탄소중립 실천

[테크홀릭] IBK기업은행(은행장 김성태)은 탄소중립 실천을 위해 전국 영업점에서 사용되는 현수막을 옥수수와 사탕수수 등의 추출물로 만든 생분해 원단(PLA)과 수성잉크를 사용해 폐기 시 유해성분이 없고 분해기간도 짧은 친환경 소재로 제작한다고 31일 밝혔다.

기업은행은 영업활동 등을 위해 연간 약 1000~1500개의 현수막이 사용되는데, 기존의 플라스틱 합성섬유는 폐기 시 다이옥신 등 대기오염물질이 발생되고 미세 플라스틱을 유발해 환경오염의 주요 요인이 된다는 점에서 이같은 친환경 소재 현수막을 결정했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현수막 외에도 사원증과 통장케이스 등 플라스틱 용도품을 친환경 소재로 바꿀 계획”이라며, “일회성 이벤트가 아닌 지속가능한 활동을 적극 이어나가 국책은행으로서의 사회적 책임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기업은행 #현수막 #친환경 소재 #탄소중립

이창환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창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