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T·게임 IT
SK브로드밴드, ‘서울국제환경영화제’ B tv 특집관 운영

[테크홀릭] SK브로드밴드(대표이사 사장 유영상)는 ESG 경영 실천의 일환으로 ‘제 20회 서울국제환경영화제’ 주요 작품을 무료로 볼 수 있는 B tv 특집관을 운영한다고  31일 밝혔다. 

올해로 20회를 맞는 서울국제환경영화제는 아시아 최대이자 세계 3대 환경영화제로 기후 위기 상황이라는 인식을 공유하고 지금 당장 필요한 건 기후 행동이라는 메시지를 담아 ‘Ready, Climate, Action’ 주제로 6월 1일부터 7일까지 진행된다.  

SK브로드밴드는 3년 연속 서울국제환경영화제를 후원, 업의 본질인 미디어를 기반으로 고객과 함께 환경 문제 해결을 고민하는 공감의 장을 마련한다. 

특집관에 편성된 작품은 서울국제환경영화제 경쟁 부문에 초청된 <핵 유랑민들>, <제로 웨이스트>, <탄; 석탄의 일생> 등 작품성이 높은 44편으로 영화제 기간 동안 IPTV 사업자 중 독점 무료 상영한다. 특히 튀르키예, 몰타, 캄보디아, 인도 등 국내에서 접하기 힘든 국가들의 작품도 포함돼 있으며, 모바일 B tv에서도 동일하게 서비스한다. 

SK브로드밴드는 B tv 고객의 적극적인 관심과 참여를 위해 온·오프라인 프로모션도 진행한다. 

특집관 상영작을 시청한 고객에게 VOD 구매시 사용할 수 있는 포인트 및 할인 쿠폰을 선물한다. 1편 이상 시청시 500 포인트를, 5편 이상 시청 시 국내 최대 편수 영화를 제공하는 월정액 서비스 ‘OCEAN’의 3,300원 할인 쿠폰을 전원 증정한다. 추가로 10편 이상을 본 고객 중 20명을 추첨해서 20만 포인트와 서울국제환경영화제 굿즈를 선물한다. 

오프라인에서는 6월 4일 15시 30분 SK브로드밴드관(메가박스 성수MX관)에서 ‘고레에다 히로카즈 특별 다큐 모음’ 상영 시 B tv에 편성된 작품들을 바로 확인할 수 있는 QR코드가 포함된 엽서를 나눠준다. 또한, 6월 6일 18시 30분 서울 숲 야외무대에서 진행되는 ‘ALL-LIVE: 반려동물 동반 야외 상영회 <몰타의 고양이>’에서는 SK브로드밴드가 준비한 포토존을 만나볼 수 있다. 

김혁 SK브로드밴드 미디어CO 담당은 “서울국제환경영화제 B tv 상영을 통해 시청자 인식을 바꾸고 기후 문제가 우리 모두의 문제라는 것에 대해 체득하는 시간이 될 것이라고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미디어를 활용한 ‘환경 인플루언서’ 역할을 함으로서 환경 문제에 대한 대중의 인식과 사회적 공감 확대에 기여할 방침이다”고 밝혔다.

#SK브로드밴드 #서울국제환경영화제 #기후 위기 #B tv 특집관

SK브로드밴드는 ESG 경영 실천의 일환으로 ‘제 20회 서울국제환경영화제’ 주요 작품을 무료로 볼 수 있는 B tv 특집관을 운영한다.(사진=SK브로드밴드)

유상훈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상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