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은행·그룹
하나금융-미래에셋증권, 토큰증권 사업 협력

[테크홀릭] 하나금융그룹과 미래에셋증권이 토큰증권 사업을 위해 손을 잡았다.

하나금융그룹은 지난달 31일 서울 명동사옥 본점에서 미래에셋증권과 토큰증권 및 웹3.0 사업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토큰증권 컨소시엄인 NFI(Next Finance Initiative)를 통해 ▲양질의 토큰증권 발행 ▲블록체인의 올바른 활용을 통한 혁신 서비스 발굴 ▲투자자 보호 체계 마련 및 제도 수립에 관한 제언 등 전방위적인 협력을 할 예정이라고 1일 밝혔다.

하나금융과 미래에셋증권은 향후 국내 사례를 기반으로 해외 경쟁력을 확보해 글로벌 영역까지 사업을 확대한다는 계획이다.

토큰증권을 활용하면 해외 유망 자산에 대한 투자 기회를 국내 투자자들에게 제공할 수 있다. 국내 발행자들은 해외 투자자들을 대상으로 투자 자금을 조달할 수 있다.

하나은행은 규제 변화와 시장 환경 변화에 대한 공동 대응과 생태계 조성을 위해 미래에셋증권과 적극 협업할 방침이다. 하나증권은 토큰증권의 발행, 유통, 조달, 인프라 구축 등 미래에셋증권과 직접적인 사업 협력을 추진할 예정이다.

함영주 하나금융지주 회장은 "이제 막 태동하는 토큰증권 시장에서 경쟁력과 인프라, 경험을 갖춘 미래에셋증권과 협업하게 돼 기쁘다"며 "견고한 파트너십을 통해 변화의 기회를 적극 활용하고 미래 디지털 금융 혁신을 주도함으로써 고객들에게 새로운 가치와 참신한 경험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하나금융 #미래에셋증권 #토큰증권 #웹3.0 #블록체인

함영주 하나금융그룹 회장(왼쪽)과 최현만 미래에셋증권 회장이 지난달 31일 서울 명동 하나금융 사옥에서 업무협약서를 들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하나금융그룹)

이창환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창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