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은행·그룹
KB국민은행, 호국보훈의 달 특별 영상 ‘파리의 독립운동가, 서영해’ 공개

[테크홀릭] KB국민은행(은행장 이재근)은 독립운동 기념사업 ‘대한이 살았다’ 캠페인의 일환으로 6월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독립영웅의 숨겨진 이야기’시즌3의 두 번째 이야기 ‘파리의 독립운동가, 서영해’ 영상을 공개했다고 2일 밝혔다.

KB국민은행은 ‘독립영웅들의 숨겨진 이야기’를 담은 영상을 차례로 공개하며 독립운동의 역사를 널리 알리는 데 앞장서고 있다. 2020년부터 시작되어 열 한 번째를 맞이한 이번 영상은 ‘대한이 살았다’ 홍보대사로 활동 중인 ‘한국 홍보 전문가’ 서경덕 성신여대 교수와 배우 권오중이 함께 참여했다. 

영상의 주요 내용은 일제강점기에 파리에서 언론인으로서 조국의 독립을 위해 헌신했던 서영해의 삶을 조명했다. 서영해 선생은 외교 독립운동을 위해 18세에 프랑스 유학길에 올라 파리 시내에 고려통신사를 설립했다. 세계 주요 언론사에 일제의 만행과 국제사회의 침묵을 고발하고, 일제 침탈 관련 역사소설을 간행해 당시의 현실을 알리기도 했다. 해당 영상은 KB국민은행 유튜브 채널에서 한국어와 영문자막 버전으로 감상할 수 있다. 

KB국민은행 관계자는 “어린 나이에 조국 독립을 위해 먼 타지로 나선 서영해 선생의 헌신이 널리 알려져 더욱 뜻 깊은 호국보훈의 달이 되길 바란다”며,“앞으로도 더 많은 독립영웅들의 숭고한 정신을 널리 전파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KB국민은행은 지난 2019년부터 독립운동 기념사업인 ‘대한이 살았다’ 캠페인 및 후원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첫해 3.1절에는 서대문형무소에 투옥된 7인의 여성 독립운동가들이 부른 노래를 재현한 ‘대한이 살았다’영상과 음원을 공개해 화제가 된 바 있다. 2020년 3.1절에는 ‘독립영웅 11인의 청춘 미술전’을 개최했으며, ‘대한이 살았다’ 통장 발급을 통한 기부금을 조성해 독립유공자 생활안정과 장학사업을 후원했다. 2021년 광복절에는 독립기념관 내 ‘통일염원의 동산’에 국민의 마음을 담은 9천여장의 벽돌을 쌓으며 통일을 기원했다. 

더불어 독립유공자 후손 주거환경 개선 프로젝트 '대한의 보금자리' 캠페인도 추진하며 독립운동 기념사업을 이어가고 있다. 

또한 KB국민은행은 올해 한국-인도네시아 수교 50주년을 기념해 인도네시아에 남아있는 유적지 탐방 등을 통해 항일운동 역사의 흔적을 기억하기 위한‘대한이 살았다’글로벌 콘텐츠 제작도 추진할 예정이다.

#국민은행 #서영해 #독립운동가 #대한이 살아있다 #독립영웅들의 숨겨진 이야기

이창환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창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