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경제 기업
호텔신라-세스코, '맛있는 제주만들기' 안전·위생 협력관광 제주의 음식문화 경쟁력 강화, 영세 자영업자 지원 위해 상생 협력

[테크홀릭] 호텔신라와 세스코가 제주도 영세식당을 돕기 위한 상생프로그램에 손을 잡았다.

호텔신라는 지난 12일 서울시 강동구 상일동 세스코 터치센터에서 세스코와 제주도 영세식당을 돕기 위한 '더 안전하고 맛있는 제주만들기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양사는 '맛있는 제주만들기' 식당주들에게 식품안전 교육과 위생 관리를 한층 강화해 제주 영세식당의 재기를 돕고 관광 제주의 안전, 위생에 대한 신뢰도 제고에 나설 계획이다.

세스코는 이를 위해 맛있는 제주만들기 식당주들을 대상으로 종합 환경위생 컨설팅 지식을 보유한 전문가들이 정기적으로 매장을 방문하여 화이트세스코(식품안전 진단 및 컨설팅), 블루세스코(통합해충방제) 서비스를 제공하며, 해충 예방을 위한 포충기도 무상 지원한다.

이와 더불어 양사는 식당주들을 세스코 터치센터로 초청하여 보다 전문화된 시설에서의 식품안전 교육을 통해 위생에 관한 지식을 체계적으로 체화할 수 있도록 돕는 프로그램도 계획 중이다.

세스코는 금번 프로젝트와 비슷한 사회공헌 활동으로 2019년 SBS와 협약을 맺고 '백종원의 골목식당' 출연 식당에 식품안전 컨설팅 및 해충방제 서비스를 무상 지원하여 식당주들의 종합적인 위생 관리 역량을 향상시킨 바 있다.

호텔신라 관계자는 "이번 업무 협약을 통해 맛있는 제주만들기 식당들의 안전·위생관리 역량이 한층 강화될 것으로 기대된다"라며, "앞으로도 영세식당 자립을 위한 활동을 지속 전개해 관광 제주의 경쟁력을 강화하는데 힘 써 나가겠다"라고 밝혔다.

한편 '맛있는 제주만들기'는 호텔신라가 제주지역에서 대표적으로 추진하고 있는 사회공헌 활동으로, 제주도청과 지역 방송사가 함께 추진해 관광 제주의 음식문화 경쟁력을 강화하고, 영세 자영업자들이 재기의 발판을 마련할 수 있도록 지원하자는 취지의 상생 프로그램이다.

호텔신라 임직원들이 제주에서 별도의 조리사 없이 소규모 음식점을 운영하는 영세 자영업자들을 대상으로 조리법·손님 응대 서비스 등에 대해 맞춤형 컨설팅을 제공하고 주방 시설물도 전면 교체해 주고 있다.

#호텔신라 #세스코 #맛있는 제주만들기 #식품안전 #식품위생

호텔신라와 세스코는 7월 12일 서울시 강동구 세스코 본사에서 ‘맛있는 제주만들기’ 식당 지원 관련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제주 지역의 영세식당을 지원하는 호텔신라의 대표적 사회공헌사업 '맛있는 제주만들기'에 세스코가 환경위생 솔루션을 무상 제공함으로써 공동 사회공헌 프로젝트가 전개될 예정이다.(사진=호텔신라)

김성은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