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T·게임 IT
LG전자, ‘LG 씽큐’ 앱의 '온보딩 서비스' 대상 대폭 확대배송 준비부터 발송, 이동 및 도착 예정일까지 실시간으로 확인

[테크홀릭] LG전자(대표이사 조주완)가 스마트홈 플랫폼 ‘LG 씽큐(LG ThinQ)’ 애플리케이션의 LG전자 홈페이지·베스트샵·렌탈 인증점에서 구매한 제품의 배송 현황 및 일정 등을 알려주고, 배송 완료 후 LG 씽큐 애플리케이션과 제품을 한 번에 연결해주는 ˹온보딩 서비스˼ 대상을 대폭 확대한다고 18일 밝혔다. 

LG전자는 지난해 말 선보인 온보딩 서비스의 대상을 기존 에어로타워, 코드제로 M9 및 A9S, 듀얼정수기, 스탠바이미, 틔운 등 6종에서 가전/TV 전 제품군으로 확대하고, 편의성을 높이기 위해 고객경험 연구를 기반으로 서비스 UX/UI도 개선한다. 

온보딩 서비스를 이용하면 구매 후 배송 준비부터 발송, 이동, 도착 예정일 등을 실시간으로 LG 씽큐 앱에서 확인할 수 있다. 상담원과의 라이브 채팅 기능을 통해 배송과 관련한 문의 상담, 배송일 변경 등도 가능하다.

제품 배송이 완료되면 LG 씽큐 앱에서 자동으로 제품등록 버튼이 활성화돼 터치 한 번으로 제품과 LG 씽큐 앱을 연결, 스마트홈 경험을 누릴 수 있다. 다만 TV의 경우 전원을 켜 이용자 등록 절차가 필요하다. 

온보딩 서비스는 LG 씽큐 앱에 제품을 등록하는 절차를 간소화해 스마트홈 플랫폼 이용의 진입장벽을 낮춘 서비스로 호평을 받고 있다. 실제로 가전을 설치한 날 바로 제품과 LG 씽큐 앱을 연결하는 고객이 대폭 늘어난 것으로 확인됐다. 서비스 시작 전후를 비교하면 설치 당일 제품을 등록하는 수가 약 74% 증가했다. 

LG전자는 고객이 온보딩 서비스를 보다 편리하고 유익하게 사용할 수 있도록 UX/UI도 개선했다. 한 화면에서 배송현황, 상담원과의 라이브 채팅, 제품/생활 정보를 알려주는 ‘생활연구소’ 콘텐츠 등을 모두 이용할 수 있도록 했다. 

특히 생활연구소는 구매한 제품과 관련한 사용 노하우나 관리팁, 잇섭·세탁설·닥터프렌즈·코코네·정리왕 등 유명 인플루언서의 콘텐츠를 큐레이팅해 제공하는 코너다. 현재까지 900여개의 콘텐츠가 올라와 있다. 

LG전자는 이번 서비스 업그레이드를 통해 고객이 생활 속에서 더욱 활발히 LG씽큐 앱을 이용할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 다양한 스마트홈 기능을 제공하며 차별화된 고객경험을 선사하겠다는 목표다. 

김건우 LG전자 플랫폼사업센터 상무는 “LG 제품을 구매한 고객이 LG 씽큐 앱에 제품을 보다 쉽게 등록·연결하여, 편리함과 경제적 이익을 얻을 수 있는 경험 확장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LG전자 #LG 씽큐 앱 #온보딩 서비스

LG 씽큐 애플리케이션의 온보딩 서비스 UX/UI 업그레이드를 통해 하나의 화면에서 배송현황, 상담원과의 라이브 채팅, 제품/생활 정보를 알려주는 '생활연구소' 콘텐츠 등을 모두 이용할 수 있다.(사진=LG전자)

유상훈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상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