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경제 기업
DL이앤씨, 2023년 도시정비사업 누적 수주액 1조원 돌파5,401억 규모 ‘중동5구역 주택재개발’ 시공사 선정

[테크홀릭] DL이앤씨가 2023년 도시정비사업 누적 수주액 1조원을 돌파했다. 

DL이앤씨는 지난 22일 개최한 시공사 선정 총회에서 중동5구역 주택재개발정비사업 조합이 약 5,401억원 규모의 ‘부산 중동5구역 주택재개발정비사업’의 시공사로 최종 선정했다고 24일 밝혔다.  

DL이앤씨는 이번 수주로 2023년 도시정비 누적 수주액 총 1조 1,824억원을 달성한데 이어 하반기에도 업계 최고 수준의 브랜드 파워와 재무안정성을 바탕으로 적극적인 수주 활동을 전개한다는 방침이다. 

부산시 해운대구 중동 785-8번지 일대의 중동5구역은 재개발을 통해 지하 3층~지상 37층, 6개동, 총 1,149세대 아파트 및 프리미엄 상가 등으로 탈바꿈한다. 2026년 6월 착공해 2029년 10월 준공 예정이다. 

중동5구역은 해운대 바다조망을 누릴 수 있고, 지하철 2호선 중동역, 부산-울산고속도로 등의 교통인프라 및 대형마트, 백화점, 병원 등 풍부한 생활/교육 인프라를 갖춘 지역이다. 또한 신해운대역 KTX이음 정차역 추진, 오시리아 관광단지 개발 등 다양한 개발호재 수혜지역으로 손꼽힌다. 

DL이앤씨는 최상의 주거품질 확보를 위한 품질경영 노력과 철학을 중동5구역에 담을 계획이다. 

하이엔드 브랜드 ‘아크로 (ACRO)’와 부산의 대표적인 부촌 ‘해운대’를 결합한 ‘아크로 해운대’는 세계적인 건축 디자인 그룹 ‘칼리슨 알티케이엘 (Callison RTKL)’과 부르즈 칼리파, 디즈니랜드 등 다수의 초대형 프로젝트 실적을 보유한 조경 설계그룹 ‘에스더블유에이 (swa)’와 협업을 진행한다. 해외 고급 리조트를 연상시키는 외관 디자인과 조경은 물론, 모든 조합원이 바다조망을 선택할 수 있도록 오션뷰 세대를 최대로 확보한 주동 배치를 적용하고, 고품격 커뮤니티 시설인 클럽 아크로와 함께 펜트하우스, 테라스하우스 등의 특화 평면을 적용하여 진정한 하이엔드 주거단지이자 랜드마크를 구현할 계획이다. 

DL이앤씨 관계자는 “중동5구역은 해운대 바다 조망은 물론 교통, 생활, 교육인프라를 완벽히 갖춘 해운대의 하이엔드 주거명작으로 완성될 것”이라고 밝히며 “올해도 아크로, e편한세상 브랜드 파워에 탄탄한 재무구조를 바탕으로 주요 도시정비사업을 적극 공략할 것”이라고 전했다. 

DL이앤씨는 국내 부동산 경기침체 상황에서도 지난해 주택 사업에서만 총 6조 3,285억원의 공사를 신규 수주한 바 있다. 올해도 6조원의 높은 수주 목표를 제시하며 주택 사업 최강자로서의 면모를 이어가고 있는 중이다. 

특히, 지난 5월 총 사업비 6조 3천억원 규모의 ‘백현 마이스’ 도시개발사업에 DL이앤씨 컨소시엄이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된 데 이어, 부산 해운대의 최고 재개발 입지로 불리는 이번 ‘중동5구역 주택재개발정비사업’의 시공권을 확보하면서 양질의 수주를 이어가고 있다.

#DL이앤씨 #도시정비사업 #부산 중동5구역 주택재개발정비사업 #아크로 해운대

‘아크로 해운대’ 단지 투시도(사진=DL이앤씨)

전수일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수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