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경제 기업
셀트리온, 충남도 탄소중립 ‘도민 참여 숲’ 사업 동참

[테크홀릭] 셀트리온은 환경∙사회∙지배구조(ESG) 실천의 일환으로, 충청남도가 탄소중립 실현을 위해 추진하는 내포신도시 내 위치한 홍예공원의 ‘도민 참여 숲’ 조성 사업에 동참한다고 22일 밝혔다. 

셀트리온은 이번 사업의 모금기관인 사랑의열매 충남 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2천만원을 전달할 예정으로, 기부금은 느티나무, 단풍나무 등 나무 1,000 그루 및 편의시설 설치에 활용될 계획이다. 

셀트리온은 매년 전사적으로 환경경영에 대한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임직원이 직접 환경보호 활동에 참여하는 등 환경 친화적 기업 활동을 수행하고 있다. 지난해에는 부산시가 주관한 ‘2030 부산세계박람회 유치 기원 블루사이렌 오션시티 플로깅’의 메인 후원사로서, 임직원 자원봉사자가 직접 해안가 및 주변 시가지 일대 정화 활동에 참여했다. 

이 밖에도 셀트리온은 국제표준화기구(ISO)가 제정한 환경경영시스템(ISO14001) 인증 획득을 통해 전 부서에 대한 자원, 환경, 에너지 개선 목표 설정 및 과제를 수행하고 있다. 또한, 기후변화 관련 재무정보공개 협의체(TCFD) 서포터즈에 가입하는 등 환경문제 해결을 위해 능동적으로 대응하고 있다. 

셀트리온 관계자는 “셀트리온은 기후변화 대응을 비롯한 지구환경 보존이 기업 활동에 불가결한 요소임을 깊이 인식하고 있다”며 “이번 사업에 동참함으로써 미래환경에 선한 영향력을 행사하고, 앞으로도 인류의 건강과 복지 증진의 가치를 실현해 나가는 종합생명공학 기업이 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셀트리온그룹은 매년 나눔사업·환경경영·기부활동 등의 사회공헌 활동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가고 있다. 

#셀트리온 #도민 참여 숲 #ESG경영 #충청남도 #탄소중립

22일 충청남도 도청대회의실에서 개최된 홍예공원 도민 참여숲 조성 헌수 기부금 전달식에서 (왼쪽부터) 정회영 사랑의열매 사무처장, 김태흠 충남지사, 셀트리온 신민철 부사장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셀트리온)

김성은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