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은행·그룹
우리은행-포스코이앤씨, 인프라 민자사업 투자펀드 300억 운용

[테크홀릭] 우리은행(은행장 조병규)은 국내 인프라 분야 강자인 포스코이앤씨(대표이사 한성희)와 국내 도로·환경시설 민간투자사업 공동개발을 위한 ‘칸서스 뉴딜인프라개발 펀드’ 투자약정을 체결했다고 2일 밝혔다. 

‘칸서스 뉴딜인프라개발 펀드’는 우리은행과 포스코이앤씨가 추진하는 국내 민간투자사업 펀드로, 지난 2021년 약정한 150억원 규모의 기존 펀드가 공공하수도처리시설, 고속도로 등 민간투자사업에 성공적으로 투자 약정되어 이번에 150억원을 추가로 증액해 총 300억원으로 운용하게 됐다. 

이번 투자약정 체결로 우리은행은 포스코이앤씨의 우량 민간투자사업 발굴을 위한 사업개발비 분담과 금융지원 등 상호 협력을 강화하기로 했다. 

우리은행 관계자는“우리은행은 포스코이앤씨 주간 사업인 포천~화도 고속도로, 부산광역시 유기성 폐자원 바이오 가스화시설 등 우량 민자사업에 대한 상호협력 및 금융지원을 지속해 왔다”라며, “앞으로도 우리은행은 포스코이앤씨의 금융동반자로서 국내 민자사업 지원을 강화해 국가 경제 발전에 이바지하겠다”라고 밝혔다.

#우리은행 #포스코이앤씨 #인프라 민자사업 #투자펀드 #칸서스 뉴딜인프라개발 펀드

우리은행은 2일 포스코이앤씨와 우리은행 본점에서 민자사업 공동개발 펀드 투자 약정을 체결했다. 우리은행 기동호 IB그룹장(왼쪽)과 포스코이앤씨 제은철 경영기획본부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우리은행)

이창환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창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