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은행·그룹
양종희 KB금융 회장 "불확실성 일상화-진화된 위기 대응 갖춰야"

[테크홀릭] 양종희 KB금융그룹 회장이 불확실성이 일상이 된 시대에서 '진화된 위기 대응 능력'인 '안티프래질(Anti-fragile)'을 갖춰야 한다고 강조했다.

KB금융그룹은 지난 22일 국민은행 본점 신관 다목적홀에서 개인과 기업 고객을 대상으로 불확실한 현재 시장 상황을 진단하고 KB금융그룹의 투자 철학을 공유하는 콘퍼런스 'KB Investor Insights 2024'를 개최했다고 23일 밝혔다.

양 회장은 CEO 메시지에서 "불확실성이 일상이 된 시대에 필요한 것은 전통적인 개념의 위기 대응 능력이 아니라 '진화된 위기 대응 능력'"이라며 "'글로벌 공급망 불안, 고금리 상황 지속, 지정학적 리스크 등 시장의 불확실성과 인구감소, 기후변화, 인공지능의 등장 등과 같은 '시대의 불확실성'을 구분해 진단해야 한다"고 말했다.

양 회장은 고객, 사회, KB가 가져야 할 능력으로 '안티프래질'을 꼽으면서 이를 위해 "충격적 상황을 마주쳤을 때 깨지지 않을 강력한 안전망을 구축하고, 안전망을 기반으로 다양한 리스크를 수용하고 보상을 취해 성장으로 연결시킬 수 있어야 하며, 불확실성이 확정되고 현실화 됐을 때도 이를 유연하게 받아들이고 신속하게 적응할 수 있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안티프래질'은 '블랙 스완'의 저자인 나심 탈레브 교수가 처음 제시한 개념으로 '충격과 불확실성을 견뎌낼 뿐만 아니라 그로부터 이익을 얻어 실제로 번성하는 힘'을 갖는 것을 의미한다.

양 회장은 "KB금융은 우리 사회 전체가 다양성을 기반으로 균형감있게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며 '답은 항상 고객에게 있다'는 철학을 바탕으로 '고객의 행복과 더 나은 세상'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KB금융 #양종희 #KB Investor Insights 2024

이창환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창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