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경제 기업
삼성전자, 런던·마드리드 유럽 주요 도시에 ‘부산엑스포’ 유치 전력

[테크홀릭] 개최지 결정이 사흘 앞으로 다가온 가운데 삼성전자가 유럽 주요 도시에 '2030 부산 엑스포' 옥외 광고를 내걸면서 막판 유치 총력전에 나섰다.

삼성전자는 영국 런던, 스페인 마드리드 등 유럽 주요 도시에서 엑스포 유치를 응원하는 메시지와 부산의 명소를 표현한 일러스트를 담은 ‘2030 부산세계박람회(엑스포)’ 대형 옥외광고를 운영하고 있다고 24일 밝혔다. 

런던의 명소, 차량 이동이 많은 주요 도심에 부산엑스포 옥외광고가 설치된 모습(사진=삼성전자)

삼성전자는 각국 대사관과 관광명소들이 위치한 나이츠브리지, 켄싱턴 등 런던 주요 도심에서 최근 새로운 부산엑스포 옥외광고를 진행했다.

삼성전자는 '부산 엑스포' 유치 기원을 담은 대형 옥외광고와 부산의 푸른색으로 꾸민 ‘부산엑스포 블랙캡’ 택시도 런던 곳곳을 누비도록 하고 있다.

런던 피카딜리 광장에서 부산엑스포 홍보 영상이 상영 중인 모습(사진=삼성전자)

이외에도 삼성전자는 런던 피카딜리 광장, 마드리드 까야오 광장 등의 대형 LED 전광판을 통해 부산엑스포 홍보 영상을 선보이고 있으며, 지난해 9월부터 현재까지 홍보 영상이 약 30만 회 상영됐다.

각각 연간 1억 명 이상이 방문하는 유럽의 대표적 광장인 점을 고려할 때, 2억 명 이상의 세계인들을 대상으로 부산의 매력을 보여준 것이다.

마드리드 까야오 광장에서 부산엑스포 홍보 영상이 상영 중인 모습(사진=삼성전자)

삼성전자는 2030 엑스포 개최지가 결정되는 11월 28일 BIE 제 173회 총회 때까지 부산엑스포 유치 지원을 지속할 계획이다.

#삼성전자 #부산 엑스포 #런던 #마드리드 #홍보

유상훈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상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