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은행·그룹
우리은행, 은행권 첫 ‘재해경감 우수기업’ 인증 취득

[테크홀릭] 우리은행(은행장 조병규)은 행정안전부가 기업의 ‘재해경감활동계획’을 평가해, 우수기업에게 인증서를 수여하는 ‘재해경감 우수기업 인증’을 취득했다고 19일 밝혔다. 

행정안전부는 지금까지 366개 기업에게 ‘재해경감 우수기업 인증서’를 수여했으며, 은행권 중에는 우리은행만 유일하게 해당 인증서를 받았다. 

이날 행정안전부 재난안전관리본부 이한경 본부장이 우리은행 본점을 방문, 행정안전부장관을 대신해 우리은행 조병규 은행장에게 ‘재해경감 기업 인증서’를 전달하고, 방재센터, 비상발전실 등 우리은행의 재난대응 시설을 둘러보았다. 

우리은행은 지난해 ▲풍수해 ▲지진 ▲대형 화재 등 각종 재난 상황에서 은행의 핵심기능이 중단되지 않도록 재해경감계획을 수립, 이를 체계적으로 관리 감독할 수 있는 전문인력을 양성했다. 또한, 강도 높은 재난대응 훈련을 실시해, 재난 발생 시 임직원들이 매뉴얼에 따라 일사불란하게 행동할 수 있는 만반의 준비를 유지했다. 행정안전부는 이같은 점을 높게 평가해 우리은행을 재해경감 우수기업으로 인증했다. 

한편, 우리은행은 이번 인증에 앞서 2020년 국제 표준 개인정보보호 보안 인증(ISO 27707), 2022년 클라우드 보안인증(ISO 27017), 2022년 안전보건경영시스템(ISO 45001) 인증 등 재난재해 발생 억제와 효과적인 대응을 위해 꾸준히 노력해 왔다. 

조병규 우리은행 은행장은 “우리은행은 은행의 핵심기능을 잘 수행할 수 있도록 비상 대응 시스템을 구축해 왔다”며, “어떤 상황에서도 금융서비스가 중단되는 일이 없도록 재난대응 매뉴얼을 준수하고 이에 따른 유비무환(有備無患)을 24시간 365일 갖추고 있다”고 말했다.

#우리은행 #재해경감 우수기업 #비상대응시스템 #재난대응 

우리은행은 19일 우리은행 본점에서 행정안전부가 주관하는 ‘재해경감 우수기업 인증’ 수여식을 진행했다. 우리은행 조병규 은행장(오른쪽)과 행정안전부 재난안전관리본부 이한경 본부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우리은행)

이창환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창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