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T·게임 IT
삼성전자 '상업용 디스플레이', 15년 연속 글로벌 시장 1위 달성

[테크홀릭] 삼성전자가 글로벌 상업용 디스플레이 시장에서 15년 연속 1위를 달성했다고 11일 밝혔다.

시장조사업체 옴디아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2023년 글로벌 상업용 디스플레이 시장에서 판매량 기준 33%의 시장 점유율로, 연간 200만대 이상을 판매하며 역대 최대 판매량을 기록했다.

삼성전자는 2009년 상업용 디스플레이 글로벌 1위에 처음 오른 이후 계속 1위를 지켜 왔다.

삼성전자는 ▲마이크로 LED 기술을 적용한 세계 최초 모듈러 디스플레이 ‘더 월‘ ▲초슬림 두께와 균일한 베젤 디자인으로 뛰어난 몰입감을 선사하는 ‘스마트 사이니지‘ ▲스포츠와 랜드마크 시장부터 전기차 충전소 맞춤형 ‘아웃도어 사이니지‘ ▲교육시장에 최적화 전자칠판 ‘삼성 플립 프로‘ 등 소비자들의 다양한 니즈에 맞는 차별화된 상업용 디스플레이와 솔루션을 선보이고 있다.

또, 설치 편의성을 높인 ‘더 월 올인원‘·‘버추얼 프로덕션 전용 더 월‘ 등 끊임없는 제품 혁신을 바탕으로 ‘더 월‘ 라인업을 확장하고 있다.

최근 두바이 아틀란티스 더 로열, 싱가폴 마리나 베이 샌즈 등 초호화 호텔의 최상위 스위트룸에 ‘더 월‘을 공급하며 호텔업계에도 독보적인 영향력을 보이고 있다.

올해 1월에는 세계 최초로 투명 마이크로LED를 선보이며 상업용 디스플레이 혁신을 이끌기도 했다.

투명 마이크로 LED는 북미 디스플레이 전문 매체인 레이브(rAVe)로부터 ‘가장 놀라운 LED제품(Most Mind-Blowing LED)’·‘최고의 투명 디스플레이(Best Transparent Display)’·‘미래의 제품상(The “Here’s the Future” Award)’ 등 3개 부문 수상을 휩쓸며 그 혁신성을 인정 받았다.

또한, 사이니지 내 콘텐츠를 손쉽게 운영∙관리할 수 있는 플랫폼 ‘삼성 VXT(Samsung Visual eXperience Transformation)’를 출시해 하드웨어뿐만 아니라 솔루션 사업도 확대하며 사이니지 경쟁력을 대폭 강화했다.

정훈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 부사장은 “상업용 디스플레이 시장에서 15년 연속 세계 1위는 시장의 변화와 고객의 목소리에 누구보다 민첩하게 반응한 결과“라며 “앞으로도 다양한 비즈니스 환경의 필요에 부합하는 전문화된 디바이스와 솔루션, 서비스를 통합 제공함으로써 B2B 고객에게 최고의 가치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삼성전자 #글로벌 상업용 디스플레이 #더 월 #삼성 플립 프로 #스마트 사이니지 #아웃도어 사이니지 #투명 마이크로 LED

15년 연속 글로벌 상업용 디스플레이 시장 1위를 달성한 삼성전자의 상업용 디스플레이 제품(사진=삼성전자)

유상훈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상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