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은행·그룹
하나은행, 인천국제공항지점 이전 개점

[테크홀릭] 하나은행은 15일 인천국제공항 제1여객터미널에서 이학재 인천국제공항공사 사장과 대한항공 남·여 승무원 회장, 함영주 하나금융그룹 회장, 이승열 하나은행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인천국제공항지점 이전 개점식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하나은행은 현재 인천국제공항 ▲제1여객터미널에 영업점 ▲제2여객터미널에 출장소를 운영하고 있다. 인천국제공항이 개항한 2001년 이래 인천국제공항과 함께한 유일한 은행이다.

인천국제공항지점은 공항 이용 손님들이 쉽고 빠르게 위치를 찾을 수 있도록 점포 전면에 하나은행을 상징하는 ‘하나그린 컬러’의 초대형 파사드를 활용한 디자인을 적용했으며 무인환전기와 STM기 설치를 통해 손님들이 쉽고 빠르게 업무를 처리할 수 있다.

또한 이번 이전 개점과 함께 인천국제공항 제2여객터미널에 위치한 출장소에는 대한항공 승무원들을 위한 전용 창구를 마련했다. 이를 통해 바쁜 비행스케쥴을 소화하는 승무원들에게 맞춤형 금융서비스를 제공하고, 보다 편리하게 은행 업무를 처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학재 인천국제공항공사 사장은 "인천국제공항 개항 23주년을 하나은행과 함께 맞이하게 돼 기쁘게 생각한다"며 "아시아 최고의 외국환 전문은행 하나은행과 인천국제공항이 함께 만들어갈 새로운 10년이 기대된다"고 말했다.

함영주 하나금융그룹 회장은 "글로벌 메가 허브 공항으로 발돋움 하고 있는 인천국제공항과 앞으로의 10년을 포함해 33년간의 동행을 큰 영광으로 생각한다"며 "국내 최고 외국환 전문은행인 하나은행은 공항을 이용하는 손님들과 공항 종사자분들께 최상의 금융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답했다.

하나은행은 이번 이전 개점과 함께 고객을 위한 다양한 이벤트도 진행한다. 이벤트와 관련한 자세한 내용은 하나은행 홈페이지나 하나원큐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하나은행 #인천국제공항지점 #이전 

15일 인천국제공항 제1여객터미널에서 열린 하나은행 인천국제공항지점 이전 개점식에서 함영주 하나금융그룹 회장(왼쪽 네 번째)과 이학재 인천국제공항공사 사장(왼쪽 세 번째), 이승열 하나은행장(왼쪽 여섯 번째), 유구종 인천국제공항공사 본부장(왼쪽 두 번째), 하나은행 인천국제공항지점장(왼쪽 일곱 번째), 대한항공 승무원 대표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하나은행)

이창환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창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