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경제 기업
DL이앤씨 ‘e편한세상’, 주택전시관 미술관 콘셉트로 리뉴얼전통적인 ‘모델하우스’가 아닌 브랜드 경험 공간인 e편한세상의 ‘주택전시관’

[테크홀릭] DL이앤씨의 'e편한세상' 주택 수요자와의 첫 대면장이자 분양 마케팅의 핵심 공간인 주택전시관을 새로운 브랜드 경험 공간으로 탈바꿈 시켜 새로운 변화를 시도했다. 
 
DL이앤씨는 부산 금정구에서 지난 5일 오픈한 ‘e편한세상 금정 메종카운티’를 시작으로 고객이 자신의 주거와 삶을 결정하는 공간으로써 충분한 시간을 할애하고 관람에 집중할 수 있도록 하는 전시 방식의 연출을 통해 리뉴얼된 주택전시관을 선보인다고 16일 밝혔다.

주택전시관 모형존은 e편한세상의 프리미엄 조경 브랜드 드포엠(dePOEM)의 사계절을 경험할 수 있는 영상과 함께 마치 작품을 감상하듯 단지 모형을 살펴볼 수 있도록 구성됐다. 

세대존에서는 각 타입 별 세대와 추가 선택 품목 등을 확인할 수 있다. 전체 세대 타입 별 특색을 담은 소비자 언어를 통해 다양한 세대 평면의 특징을 직관적으로 비교해 볼 수 있고 단지에 적용된 고객 맞춤형 특화설계인 C2 하우스 및 스마트홈 등의 영상은 DL이앤씨만의 기술력과 라이프스타일을 소개함은 물론 시각적 즐거움까지 전달한다. 마감재 또한 고객의 손과 시선이 닿는 곳에 배치돼 직접 만져보고 결정할 수 있다. 

또한, 주택전시관 입구에서부터 상담 대기를 위한 공간까지 곳곳에 e편한세상만의 차별화된 상품 가치를 형상화한 일러스트 그림들이 전시돼 마치 미술관에 온 듯한 감성을 전달한다. 카페테리아는 고급 호텔 로비와 같은 인테리어와 함께 브랜드 커피와의 콜라보레이션으로 완성한 식음 서비스로 고급감을 주며, 상담 대기 시 좀 더 품격 있는 분위기 제공으로 e편한세상 브랜드와 단지에 대한 신뢰도를 높여준다. 

e편한세상의 새로운 비주얼 시리즈인 ‘eLife Essential’도 'e편한세상 금정 메종카운티'를 시작으로 공개됐다. 첫번째로 선보인 섬세하고 감성적인 일러스트는 e편한세상의 차별화된 외관 디자인, 조경, 커뮤니티 등을 활용해 브랜드 타운의 전체적인 모습을 월페이퍼와 같이 그려냈다. 금번 비주얼 시리즈는 e편한세상에서 살아가는 고객의 ‘삶’ 그 자체가 ‘작품’이라는 관점을 담아낸다. 브랜드 주요 가치인 ‘최고의 삶(for excellent life)’을 주제로 국내외 다양한 작가들과 협업한 매력적인 일러스트레이션 작품들은 향후 분양 단지와 함께 순차적으로 다양한 온·오프라인 고객 접점에서 선보일 예정이다.

DL이앤씨는 새로워진 주택전시관과 비주얼을 통해 e편한세상의 라이프스타일을 대표하는 차별화된 공간 철학과 브랜드 아이덴티티를 지속적으로 알려 나가겠다는 계획이다. 이 외에도 분양마케팅을 비롯 입주서비스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고객 접점의 경험 디자인 등을 계속해서 업그레이드해 브랜드의 고급화에 더욱 앞장설 예정이다. 

부동산 시장의 불안정한 상황 속에서 신뢰할 수 있는 브랜드에 대한 소비자들의 선호도는 더욱 높아짐에 따라, 브랜드 경험을 강화하는 요소로써 이번 주택전시관의 리뉴얼은 e편한세상이 프리미엄 브랜드로 다시금 도약하는 계기가 될 전망이다. 

DL이앤씨 관계자는 “고객이 거주하는 공간인 ‘집’이라는 장소만큼, 주택전시관은 고객이 ‘머무는’ 장소로써, 그리고 우리 브랜드를 처음 경험하는 장소로써 그 가치가 높은 곳이라고 생각한다”며 “단순히 분양 정보를 얻어가는 공간이 아닌, 새로운 라이프스타일 트렌드를 경험하고 e편한세상 브랜드의 가치를 경험하는 공간이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DL이앤씨 #주택전시관 #e편한세상 

‘e편한세상 금정 메종카운티’ 주택전시관 모형존(사진=DL이앤씨)

전수일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수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