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은행·그룹
하나은행, 서민금융진흥원에 은행권 최대 규모 612억 출연

[테크홀릭] 하나은행은 서민금융진흥원과의 협약 체결을 통해 서민금융진흥원의 고유목적사업 재원으로 612억원을 출연하고, 취약계층 금융지원을 위한 상호 협력을 강화해 나가기로 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번에 하나은행에서 출연하는 612억 원은 서민금융진흥원에 출연을 결정한 9개 은행 중 가장 큰 규모다. 

이번 협약은 하나은행이 지난 3월 27일 발표한 총 1563억 원 규모의 ‘민생금융지원 자율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추진됐다. 민생금융지원 자율 프로그램은 소상공인‧자영업자‧금융취약계층을 위한 ‘은행 자체 프로그램’ 938억 원과 서민금융진흥원 출연 등을 포함한 625억 원 규모의 정책 지원 프로그램으로 구성됐다.

하나은행의 서민금융진흥원 출연으로 중‧저신용자에서 연체 및 연체 우려 차주까지 아우르는 민생금융 지원체계가 한층 강화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금번 협약으로 민간과 공공의 협력을 통한 서민금융시장의 발전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예상된다.

하나은행은 이번 협약 체결 이후 이사회 등 내부 의결 절차를 거쳐 신속한 집행에 나설 예정이며, 동시에 고금리‧고물가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취약계층을 위해 서민금융진흥원 출연을 제외한 951억 원 규모의 민생금융지원 자율 프로그램 대해서도 적극 지원에 나설 계획이다.

하나은행 관계자는 “민간과 공공이 협력해 고금리‧고물가로 어려움을 겪는 우리 사회의 다양한 계층에 사각지대 없는 폭넓은 민생지원을 실시키로 했다”며 “앞으로도 실질적이고 내실 있는 지원을 이어가며 함께 성장하며 행복을 나누는 따뜻한 금융을 실천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하나은행 #취약계층 금융지원 #서민금융진흥원 #민생금융지원

이창환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창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