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T·게임 게임
컴투스홀딩스 MMORPG '제노니아', 최초 신규 클래스 ‘샷건’ 등장산탄총을 이용한 원거리 공격에 특화-업데이트 기념 이벤트 보상

[테크홀릭] 컴투스홀딩스(대표 정철호)는 대작 MMORPG ‘제노니아’의 대규모 글로벌 업데이트를 통해 ‘제노니아’가 서비스를 시작한 이후 최초로 선보이는 신규 클래스 ‘샷건’이 등장한다고 24일 밝혔다. 

‘샷건’은 산탄총을 주무기로 사용해 원거리 공격에 특화되어 있다. 강력한 범위 공격으로 치명적인 피해를 입히고, 혼란과 공포를 주어 상대를 무력화시키는 스킬로 전투를 장악한다. 에픽 등급부터 레전드 등급의 신규 코스튬 8종도 추가되며 기존 클래스에서 샷건 클래스로 변경할 수 있는 ‘클래스 체인지’ 시스템도 마련되어 유저들의 호응을 얻을 것으로 기대된다. 

‘코스튬 외형 변경’ 시스템도 새롭게 추가된다. 이로써 원하는 능력치와 원하는 외형을 조합해 나만의 개성있는 캐릭터를 꾸밀 수 있게 된다. 던전 콘텐츠도 새로워진다. 파티던전의 보상이 개편되며 특수 던전 ‘아르카스 시험장’ 상위층으로 갈수록 신비가루를 더욱 풍부하게 얻을 수 있다. 

다양한 이벤트도 펼쳐진다. 다음달 16일까지 출석 및 미션 달성을 통해 ‘황금빛 산탄’을 얻을 수 있다. 황금빛 산탄은 마을 이벤트 NPC를 통해 ‘코스튬/페어리 소환권’, ‘저주받은 방어구 강화 주문서’ 등 주요 아이템으로 교환할 수 있다. 제노니아의 상세한 업데이트 및 이벤트 소식은 공식 커뮤니티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컴투스 #컴투스홀딩스 #제노니아 #업데이트 #샷건

김태순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