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경제 기업
서울신라호텔, 야외 수영장 '어번아일랜드' 4월에만 5천여 명 이용이른 더위에 카바나 이용 무려 400% 늘어-풀사이드바 메뉴 개편·‘어번 어쿠스틱’ 공연 등

[테크홀릭] 서울신라호텔 야외 수영장 ‘어번 아일랜드(Urban Island)’가 기상 관측 이래 가장 더운 4월을 기록한 가운데 더위를 식히기 위한 도심 속 휴식처로 주목받고 있다.

서울신라호텔은 본격적인 여름 물놀이 시즌이 오기 전인 지난 4주동안(4월 1일~28일)에만 5,000여 명 이상이 ‘어번 아일랜드’를 찾았으며, 카바나를 이용한 고객은 지난해와 비교해 무려 400%나 늘어났다고 29일 밝혔다.

서울신라호텔은 이같은 인기를 유지할 수 있도록 '어번 아일랜드'를 보다 다채롭게 경험할 수 있는 풀사이드바 메뉴를 새롭게 개편하고, 어쿠스틱 라이브 공연을 진행한다.

오는 5월까지 진행되는 ‘언 어쿠스틱 어페어(An Acoustic Affair)’는 부드러운 음색의 ‘강예원’, 부드럽고 섬세한 보컬의 ‘빈채’ 등 봄과 잘 어울리는 어쿠스틱 밴드를 초청해 진행하는 라이브 공연이다. ‘언 어쿠스틱 어페어’를 시작으로 여름 시즌 디제잉 공연 등 각 시즌에 맞춰 다채로운 공연을 통해 풍성한 볼거리를 제공하고자 한다.

이번에 새롭게 개편한 풀사이드바 메뉴는 ‘도심 속 휴식의 섬’ 컨셉에 맞춰, 유명 휴양지에서 즐길 수 있는 메뉴로 구성한 점이 특징이다. △프랑스 니스의 ‘니수아즈 샐러드 볼’ △멕시코 칸쿤의 ‘멕시칸 타코, 나초 칩’ △하와이의 ‘하와이안 오븐 베이크 윙’ 등 휴양지의 분위기를 미식으로도 즐길 수 있도록 했다. 

#호텔신라 #서울신라호텔 #어번 아일랜드 #야외수영장 #어쿠스틱 라이브 공연

서울신라호텔 야외 수영장 ‘어번 아일랜드’가 때이른 더위에 주목받고 있다.(사진=호텔신라)

김성은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