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증권
미래에셋증권, 개인투자용 국채전용계좌 개설

[테크홀릭] 정부가 보장하는 무위험 저축성 상품인 '개인투자용 국채' 출시를 앞두고, 단독 판매대행사인 미래에셋증권이 개인투자용 국채를 매입할 수 있는 전용계좌를 열었다고 20일 밝혔다.

6월 첫 발행을 시작하는 개인투자용 국채는 정부가 새로운 형태의 안정적인 초장기 투자처를 제공해 개인의 노후 대비를 위한 자산 형성을 지원하는데 목적이 있다. 만기 보유 시 가산금리, 연복리, 분리과세 혜택을 받을 수 있으며 국가가 보장하는 안정성까지 갖추고 있다.

미래에셋증권은 '개인투자용 국채 100% 활용법'을 주제로 오는 29일 라이브 스트리밍으로 관련 영상을 공개할 예정이다. 영상은 미래에셋증권 고객이라면 누구나 모바일 앱 엠스톡(M-STOCK)에서 오픈하는 라이브 스트리밍 채널 '엠플레이(M-PLAY'에서 시청할 수 있다.

개인투자용 국채는 전용계좌에서만 매입할 수 있기 때문에 사전에 계좌개설은 필수다. 개인(미성년자 포함 거주자)만 투자 가능하고, 청약의 형태로 최소 10만원에서 연간 최대 1억원까지 매입을 할 수 있다. 10년, 20년 월물로 1월에서 11월까지 연 11회 발행될 예정이다.

개인 투자용 국채 투자 시 고려해야 할 점도 있다. 중도환매 시 표면금리가 단리로 적용되고, 가산금리·연복리·분리과세는 적용되지 않는다. 매입 1년 후부터 중도환매가 가능한데 월별로 중도환매 가능 한도 내에서 선착순으로 환매가 되기 때문에, 항상 환매가 가능하지 않을 수 있다. 개인 투자용 국채로 담보대출이나 질권설정을 할 수 없고 소유권 이전이 제한되기 때문에 중간에 투자금액을 회수할 수도 있는 투자자들은 신중할 필요가 있다.

#미래에셋증권 #개인투자용 국채전용계좌 #개인투자용 국채 #무위험성 저축성 상품

하명진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하명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