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은행·그룹
신한은행, 중소·벤처기업 베트남 진출지원 컨퍼런스 공동 개최국내 기업의 베트남 진출을 돕고자 민관합동 으로 컨퍼런스 개최

[테크홀릭] 신한은행(은행장 정상혁)은 서울 중구 소재 대한상공회의소에서 국내 기업의 베트남 진출을 지원하는 여러 기관별 맞춤 상담과 관련 정보를 제공하고 기업들의 베트남 진출을 보다 원활하게 돕기 위해 중소벤처기업부, 주한베트남대사관, 대한상공회의소와 함께 ‘Beyond Korea, 민관합동 중소·벤처기업 글로벌 진출지원 컨퍼런스(베트남)’를 성공적으로 개최했다고 22일 밝혔다.

컨퍼런스 참여 기관은 코트라,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등 공공부문과 신한베트남은행, 현지 법무·회계·부동산 컨설팅 법인 등 민간부문으로 구성됐다. 참여 기관들은 각종 지원제도와 투자정보를 제공했으며 컨퍼런스 현장에는 100여개 기업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신한은행은 주관사로서 신한베트남은행 직원과 현지 전문가를 초청해 기업 상담을 지원하고, 고객사 대상 컨퍼런스 홍보 등을 진행했다.

오영주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은 환영사에서 “대사로서 근무했던 베트남 진출을 지원하는 행사에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으로서 참여하게 돼 매우 의미가 있는 자리”라며 “향후에도 글로벌로 진출하려는 중소·벤처기업을 위해 정부와 민간이 뜻을 모아 적극 지원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정상혁 신한은행 은행장은 개막행사에서 “이번 컨퍼런스는 민·관이 힘을 합쳐 기업들의 해외진출에 필요한 정보와 솔루션을 한자리에서 제공한다는데 큰 의미가 있다”며 “전문가들과의 깊이 있는 상담을 통해 많은 유익한 정보를 얻어 가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신한은행은 글로벌 시장에서 최대 이익을 달성하며 글로벌 사업 시장지위에 있어 국내 시중은행 1위를 이어가고 있다. 신한은행 글로벌 부문 수익은 2021년 3,845억원, 2022년 5,383억원, 2023년 5,493억원으로 지속 성장하고 있으며 동남아 신흥시장과 미국·유럽 등 선진시장에 균형 있는 채널 포트폴리오를 구축하고 글로벌 사업 확장을 위한 지분투자 등 차별적 전략을 바탕으로 글로벌 1등 은행의 지위를 강화하고 있다.

#신한은행 #베트남 진출 중소벤처기업 #민관합동 컨퍼런스

22일 서울 중구 소재 대한상공회의소에서 진행한 ‘Beyond Korea, 민관합동 중소·벤처기업 글로벌 진출지원 컨퍼런스(베트남)’에서 신한은행 정상혁 은행장(오른쪽 다섯번째)과 중소벤처기업부 오영주 장관(오른쪽 여섯번째), 부호 주한베트남대사(오른쪽 일곱번째)가 기념촬영하는 모습(사진=신한은행)

이창환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창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