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은행·그룹
KB금융, 인니·미얀마 현지 직원 초청 '글로벌 네트워크 워크숍' 열어

[테크홀릭] KB금융그룹은 지난 26일부터 6월1일까지 각 계열사의 글로벌 네트워크에서 근무하는 현지 직원들을 국내로 초청해 소속감과 자긍심을 키우고 그룹의 핵심가치를 공유하기 위해 KB국민은행, KB증권, KB손해보험, KB국민카드, KB캐피탈 등 5개 계열사의 12개국 직원 84명을 국내로 초청해 글로벌 네트워크 직원 초청행사를 진행한다고 29일 밝혔다. 

올해는 인도네시아, 미얀마, 싱가포르 등에서 직원들을 초청해 그룹 글로벌 네트워크 워크숍, 계열사 주최 간담회, 한국문화 체험 프로그램 등을 진행한다. 각 계열사의 컴플라이언스, 리스크 관리 등 주요 교육도 진행한다.

전날 열린 그룹 글로벌 네트워크 워크숍에서는 KB금융의 글로벌 부문 경영전략과 경쟁력 제고 방안, 디지털 대전환과 금융환경 변화에 대한 대응 방안, 직원들의 역량 강화 방안 등을 논의했다.

3월말 기준 KB금융은 총 14개국에 591개의 글로벌 네트워크를 보유하고 있다. 직원 수는 2만4000여명에 달한다.

양종희 KB금융지주 회장은 "KB금융그룹이 글로벌 시장에서 성장할 수 있었던 비결은 글로벌 네트워크에서 근무하는 직원 여러분들의 노고와 헌신 덕분"이라며 "KB의 글로벌 비즈니스를 이끌어 갈 최고의 전문가로 성장할 수 있도록 그룹 차원의 투자와 지원을 아낌없이 이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KB금융 #글로벌 네트워크 워크숍 #해외 근무 현지 직원

지난 28일 열린 KB금융그룹 글로벌 네트워크 워크숍에서 양종희 KB금융그룹 회장(왼쪽 네번째)이 워크숍에 참석한 직원들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KB금융그룹)

이창환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창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