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경제 기업
아모레퍼시픽, 서울시자원봉사센터와 ‘왔다, 감(感)’ 이웃 공감 캠페인 전개

[테크홀릭] 아모레퍼시픽이 서울시자원봉사센터, 노원구, 서초구, 양천구가 함께 서울시 32개 시범 단지 3만여 세대를 대상으로 공동 주택 입주민에게 문고리 방향제를 매개체로 이웃과 소통하는 방법을 제안하는 ‘왔다, 감(感)!’ 이웃 공감 캠페인을 펼친다고 30일 밝혔다. 

‘왔다, 감(感)!’ 캠페인은 메시지를 적은 방향제를 이웃이 문고리에 걸어 소통하고 이를 인증하는 캠페인으로 이웃 간 소통 부재를 해결하고 서로 공감하는 이웃 문화 확산을 위한 대규모 자원봉사 프로젝트다. 문고리 방향제에는 ‘아모레성수’의 향을 모티브로 한 브랜드 ‘퍼즐우드’의 향을 입혔다. 

아모레퍼시픽은 이 캠페인이 시민들이 자발적으로 참여하는 쉽고 재미있는 봉사활동을 통해 이웃에 대한 관심과 관계 개선을 목표로 한다. 

캠페인 활동 인증이 목표치에 도달하면 지역사회 내 복지사각지대 이웃과 경비원, 미화원, 택배원 등에게 아모레퍼시픽 제품으로 구성한 선물 꾸러미를 전달할 예정이다. 활동 인증은 방향제 QR코드 접속 후 ‘모아플랫폼’ 내 참여 사진과 동네 좌표를 등록하면 된다. 

‘왔다, 감(感)!’ 캠페인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서울시 자원봉사 ‘모아 플랫폼’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아모레퍼시픽 #왔다 감 캠페인 #이웃 공감 캠페인 #이웃 소통 #문고리 방향제

아모레퍼시픽이 서울시자원봉사센터, 노원구, 서초구, 양천구가 함께 서울시 32개 시범 단지 3만여 세대를 대상으로 공동 주택 입주민에게 문고리 방향제를 매개체로 이웃과 소통하는 방법을 제안하는 ‘왔다, 감(感)!’ 이웃 공감 캠페인을 펼친다.(사진=아모레퍼시픽)

허정선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허정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