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경제 기업
현대건설, 경기 이천 '힐스테이트 이천역' 7월 분양 시작

[테크홀릭] 현대건설은 다음달 경기도 이천시 증일동 일원에 지하 4층~ 지상 29층, 15개동, 전용 60~136㎡, 총 1822가구 규모로 조성되는 '힐스테이트 이천역' 분양을 시작한다고 18일 밝혔다.

이 중 314가구가 일반분양 물량이다. 타입별 가구수는 ▲60㎡ 137가구 ▲60㎡S 171가구 ▲74㎡ 386가구 ▲84㎡ 602가구 ▲84㎡S 515가구 ▲126㎡P 3가구 ▲127㎡P 1가구 ▲136㎡P 7가구다. 일반 분양 기준으로는 ▲60㎡ 29가구 ▲60㎡S 34가구 ▲74㎡ 91가구 ▲84㎡ 76가구 ▲84㎡S 76가구 ▲126㎡P 3가구 ▲127㎡P 1가구 ▲136㎡P 4가구로 구성됐다.

전 가구가 중·소형과 희소성 높은 펜트하우스 타입으로 구성되며 수요자들의 요구에 맞춰 전용 60㎡와 74㎡, 84㎡ 같은 선호 타입을 반영했다.

단지는 경강선 이천역 북측에 바로 인접한 역세권 입지로, 도보로 이천역으로 이동하기 용이하다. GTX-D 노선을 비롯해 동탄~용인~이천을 잇는 '반도체선'도 예정돼 있다. 남사 반도체국가산업단지와 원산 반도체클러스터, 이천까지 연결하는 노선이다.

단지가 들어서는 이천시 증일동 일대는 이천역과 신둔도예촌역, 부발역 등 3개 역 등 이천역세권 개발의 중심지다. 이천역은 중리택지지구 및 역세권 등 시가지 수요를 고려해 상권 조성이 추진 중이다.

단지는 약 20% 수준의 건폐율로 넓은 동간 간격을 확보해 개방감이 높고 사생활 보호에 유리하다. 다양한 특화 조경 공간도 함께 조성된다.

선호도가 높은 남측향 위주의 단지 배치와 전 가구 4베이(Bay) 구조를 적용해 채광 및 통풍이 우수하며 타입별로 현관창고, 드레스룸, 펜트리, 알파룸 등을 적용해 수납공간의 효율성을 높였다. 다양한 마감 및 평면 옵션도 제공한다.

타입 중 전용 60㎡, 60㎡S, 74㎡에는 건식 세면대가 기본으로 제공된다. 74㎡타입에는 가드닝, 홈바 등 다양한 공간으로 활용될 수 있는 거실 발코니가 적용될 예정이다.

단지 커뮤니티에는 실내체육관, 힐스 라운지(카페) 등 지역 내 기존 단지와 차별화된 편의시설을 다수 적용할 방침이다. 놀이공간인 'H 아이숲'을 비롯해 작은도서관, 독서실, 어린이집, 골프연습장, 피트니스/GX룸, 샤워, 경로당 등 기본적인 편의시설을 배치할 예정이다.

분양 관계자는 "'힐스테이트 이천역'은 경강선을 이용해 판교와 분당, 강남까지 빠르게 이동 가능한 역세권 입지를 갖고 있으면서도 주거 목적이 비슷한 안양이나 수원에 비해 집값이 합리적"이라며 "이천역세권 개발과 중리택지지구 개발 수혜효과가 모두 기대되며 대단지에 부합하는 커뮤니티와 상품성으로 인해 수도권 동남부를 대표하는 랜드마크 대단지로 자리매김할 것"이라고 말했다.

'힐스테이트 이천역'의 입주예정 시기는 2년 뒤 2026년 7월이다.

#현대건설 #힐스테이트 이천역 #분양 #경기 이천

힐스테이트 이천역 조감도(사진=현대건설)

전수일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수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