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은행·그룹
하나은행, 금융권 최초 자체 개발 AI 기술을 수출환어음매입 업무에 도입하나금융융합기술원의 AI 기술과 IT 역량 접목한 자체 기술 ‘리딧(READIT) v3.0’도입

[테크홀릭] 하나은행(은행장 이승열)은 금융권 최초로, 하나금융티아이의 사내 독립기업인 하나금융융합기술원이 자체 개발한 AI 기술, ‘리딧(READIT) v3.0’을 도입한 ‘AI 수출환어음매입 전산 자동화’ 서비스를 시행한다고 23일 밝혔다.

‘리딧 v3.0’이 도입된 이번 ‘AI 수출환어음매입 전산 자동화’ 서비스는 비정형화된 수출 서류를 자동으로 분류하고 매입 정보 등 핵심 데이터를 디지털로 빠르게 추출하도록 구현됐으며, 정보 오입력 등 기존 수기 작성 방식에서 발생했던 오류를 최소화 함으로써 업무 편의성과 효율성을 높일 수 있게 됐다.

또한 은행으로 집중되는 다양한 케이스의 수출 관련 문서를 학습해 얻은 방대하고 다양한 패턴의 문자를 자체적으로 인식하고 생성할 수 있는 기술을 통해, 정확한 문자 인식 정보를 제공받을 수 있어 수출 업무 처리의 정확도가 향상 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앞으로도, 하나은행은 이번 ‘AI 수출환어음매입 전산 자동화’ 서비스 시행을 시작으로, 자체 개발한 AI 기술인 ‘리딧(READIT) v3.0’을 활용한 AI 기반의 수출 서류 심사 및 수출 서류 작성 서비스도 시행할 예정이다.

하나은행 외환사업지원부는 수출업무 분야에 자체 기술을 적용한 금융권 첫 사례가 돼 뜻 깊다며, 앞으로도 수출입 업무의 디지털화 확대를 통해 기업의 수출입 거래 편의를 위한 혁신적 지원에 나서겠다고 밝혔다.

한편 ‘리딧(READIT) v3.0’은 하나금융그룹 내 IT 전문기업 하나금융티아이의 사내 독립기업 (CIC, Company In Company) 인 하나금융융합기술원이 보유하고 있는 AI-OCR 솔루션으로, 지난 2022년 9월 한국정보통신기술협회(TTA)로부터 금융권 최초로 GS (Good Software) 인증 최고 등급인 1등급을 획득하는 등 차별화된 기술력을 보유하고 있다.

#하나은행 #AI 수출환어음배입 전산 자동화 #리딧 v3.0 #하나금융융합기술원

이창환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창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