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증권
KB증권, 'ESG 리포트 2023' 발간

[테크홀릭] KB증권은 'ESG+I(환경·사회·지배구조+투자)' 영역의 2023년 추진 성과와 향후 계획을 담은 'KB증권 ESG 리포트 2023'을 발간했다고 25일 밝혔다.

특히 이번 ESG 리포트는 글로벌 지속가능보고서 가이드라인을 제시하는 GRI(Global Reporting Initiative)와 지속가능회계기준위원회(SASB) 원칙을 준용하는 등 글로벌 기준을 적용해 신뢰성을 높였다.

KB증권은 "이번 ESG 리포트는 외부 요인이 기업에 미치는 영향을 고려하고 평가하는 기존의 단일 중대성 평가와 더불어 기업 경영활동이 사회와 외부 생태계에 미치는 영향력을 함께 고려하는 이중 중대성 평가를 처음 반영했다는 데 의의가 있다”고 말했다.

이중 중대성 평가는 미래 지속가능성(Sustainability)에 대해 양방향 관점에서 입체적인 시각으로 판단하여 대응할 수 있고 합리적 의사결정의 더 명확한 근거가 된다는 점에서 그 가치가 있다.

또한 KB증권은 본연의 업무인 기업 자금조달과 투자, 개인 자산관리 분야를 통해 환경 및 사회적 가치 확산이 자연스럽게 실천되도록 하는 금융 목표 수립과 경영전략 내재화를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 

KB증권의 ESG 금융(투자·상품·대출) 2023년 말 잔액은 1조3668억원으로 목표를 달성했고 KB증권은 앞으로도 금융투자 매매와 중개, 상품 판매 등의 역량을 높여 기후금융과 저탄소 사회 전환에 계속해서 집중해 KB금융그룹의 ESG 금융 전략목표(그룹 지속가능금융 목표 50조원 달성)에 기여할 계획이다.

지난해에도 KB증권은 내부에서 외부로 시선을 넓혀 외부 기관과의 협업과 연대로 ESG 가치가 대외로 확산되는데 집중했다. 특히 엄격한 글로벌 기준 및 평가로 기업·단체의 지속가능경영의 가치를 인증하는 '비콥(B Corp)' 인증이 국내에도 더 알려지도록 평가하고 인증하는 비영리기관 비랩코리아와 함께 다양한 외부기관들을 초청하여 정보를 공유하고 지혜를 모은 열린 소통의 장(B Corp Wave)을 마련하기도 했다. 또한 정교화된 기후 리스크관리 기반의 미래 신재생에너지, 기후위기 대응 탈탄소 및 기후테크 산업분야에서 비즈니스를 검토하고 있으며 작지만 강력한 소셜벤처를 발굴하고 육성?지원하는 쪽에도 최선을 다하고 있다.

KB증권은 이런 다양한 노력과 경영 성과를 인정받아 대외 전문 ESG 평가기관으로부터 업계 최고 수준(A등급)의 결과를 얻었다.

김성현, 이홍구 KB증권 사장은 "인류 최대의 위협인 기후변화 대응에 대한 체계적 리스크 관리, 더 나아가 이와 관련한 기후금융 사업화 역량이 차별화 요인이 될 것이다. 친환경, 탈탄소 비즈니스 확대 등에 집중하겠다"면서 "사회와의 소통, 상생은 금융권에도 매우 중요한 키워드이며 사회와 동반 성장하고 지속가능 생태계의 발전과 더불어 국민과 함께 세상을 가꾸는 KB증권이 되겠다"고 밝혔다.

#KB증권 #ESG 리포트 2023 #ESG 금융

하명진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하명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