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은행·그룹
우리은행, GH공사 진행 '고독사 예방 사업' 참여경기도 내 1,000세대 고독 가구에 설치할 AI스피커 구입 및 설치 지원

[테크홀릭] 우리은행(은행장 조병규)이 경기주택도시공사(사장 김세용, 이하 GH공사)와 ‘AI케어 서비스 실증사업 지원 업무 약정’을 체결하고 20억원을 편성해 AI 스피커를 구입, 경기도 내 1,000여 세대에 이르는 고립 가구에 이를 설치하고 관리하는 데 협력할 예정이라고 4일 밝혔다.

업무 약정에 따라 우리은행과 GH공사는 경기도 내 사회적 고립 가구의 주거 안정성 제고에 힘을 모을 예정이다. 

이번에 설치하는 AI스피커는 △음악 감상 △뉴스 △날씨 안내 △대화 등 다양한 기능으로 고독 가구의 정서 안정을 지원한다. 또한, ‘살려줘!’, ‘구해줘!’ 등 부정적인 단어 사용을 감지하는 기능도 탑재됐다. 

GH공사는 통합 관제센터에서 AI스피커를 모니터링해, 장기간 AI스피커 미사용 가구에게 전화로 안부를 묻거나 사람이 직접 방문해서 안전도 확인한다. 또한, AI스피커가 부정적인 단어 사용을 감지하면 즉시 119에 구조 요청도 접수한다. 

조병규 우리은행장은 “GH공사가 진행하는 뜻깊은 사업에 우리은행이 힘을 보태게 되어 기쁘게 생각한다”며, “우리은행은 GH공사의 주거래은행으로서 ‘사람이 행복하고 살기 좋은 경기도’를 위해 역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우리은행은 지난 7월 1일부터 2028년 6월까지 4년 동안 GH공사의 주거래은행으로서 매년 5조원 규모의 GH공사 수입·지출 등 관리하게 된다.

#우리은행 #경기주택도시공사 #AI케어 서비스 실증사업 지원 업무 약정 #고립가구 주거안정 #AI스피커

우리은행이 GH공사 본사에서 GH공사와 'AI케어 서비스 실증사업 지원 업무 약정'을 체결했다. 우리은행 조병규 은행장(왼쪽)과 GH공사 김세용 사장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사진=우리은행)

이창환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창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