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정책
전세계 사이버 전쟁을 실시간 중계한다?




IP바이킹 라이브(IPViking Live)는 전 세계 곳곳에서 발생하는 사이버 공격을 실시간으로 관측할 수 있는 서비스다.

사이트를 방문하면 실시간으로 사이버 공격을 보여준다. 화면 왼쪽 위에 있는 박스(Attack Origins)은 사이버 공격을 하고 있는 국가를 순서대로 표시한 것이다. 반대편에 있는 박스(Attack Targets)은 사이버 공격을 많이 받은 국가를 나타낸다. 화면 아래쪽을 보면 공격 시작 시간(Timestamp), 조직(Organization), 위치(Location), 서비스(Service), 포트(Port) 등이 실시간으로 표시된다.

계속 업데이트되는 정보를 보면 전 세계에서 사이버 공격이 얼마나 많이 이뤄지고 있는지 실감할 수 있다. 전 세계적으로 발생한 사이버 공격을 보면 대부분이 중국에서 미국으로 발생하고 있다는 걸 알 수 있다.

IP바이킹 라이브는 전 세계 50개국 이상 국가와 지역에서 200개 이상 데이터센터 정보를 바탕으로 실시간으로 발생하는 사이버 공격을 표시한다. 이를 통해 매일 150TB 이상 데이터를 처리하는 것. 물론 눈에 띄는 사이버 공격은 눈에 띄는 일부에 불과하며 전 세계에선 더 많은 사이버 공격이 발생하고 있다. 관련 내용은 이곳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석원 기자  lswcap@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석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