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정책
맥주 거품도 이젠 초음파로?
  • 이원영 IT칼럼니스트
  • 승인 2016.08.04 10:30
  • 댓글 0




맥주 거품도 이젠 초음파로 만든다. 소닉아워포터블(Sonic Hour Portable)은 초음파를 이용해 맥주에 크림 거품을 만들어주는 제품이다. 사용 방법은 간단하다. 유리잔에 따라놓은 맥주 수위보다 조금 낮은 곳에 대기만 하면 된다. 초음파 진동을 통해 유리를 통해 전달, 맥주에 거품이 만들어진다.





이 제품은 맥주 뿐 아니라 발포주나 무알콜 맥주 같은 음료에도 이용할 수 있다. 맥주에 직접 닿는 방식이 아닌 만큼 따로 청소를 할 필요도 없다. 크기도 108×78×35mm로 손바닥 정도에 불과해 어디나 갖고 다니기도 편하다. AA 건전지 3개를 전원으로 이용하며 색상은 화이트와 블루 2가지 가운데 고를 수 있다. 제품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이곳에서 확인할 수 있다.

https://www.youtube.com/watch?v=2cWltuhEog0

 

이원영 IT칼럼니스트  b612@glasspad.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원영 IT칼럼니스트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